김선우 개인전: Paradise

가나아트센터

Jan. 27, 2022 ~ Feb. 27, 2022

가나아트는 ‘도도새’를 나ㅓk6 매개로 나ㅓk6 현대인의 나ㅓk6 꿈과 나ㅓk6 자유에 나ㅓk6 대해 나ㅓk6 사유하는 나ㅓk6 김선우(b. 1988-)의 《Paradise》를 1월 27일부터 2월 27일까지 나ㅓk6 평창동 나ㅓk6 가나아트센터에서 나ㅓk6 개최한다. 나ㅓk6 이번 나ㅓk6 전시에는 나ㅓk6 사선으로 나ㅓk6 흐르는 나ㅓk6 구름을 나ㅓk6 배경으로 나ㅓk6 나ㅓk6 해경과 나ㅓk6 저녁 나ㅓk6 노을로 나ㅓk6 물든 나ㅓk6 정글 나ㅓk6 나ㅓk6 새로운 나ㅓk6 풍경 나ㅓk6 나ㅓk6 도도새를 나ㅓk6 그린 나ㅓk6 김선우의 나ㅓk6 신작 21여 나ㅓk6 점이 나ㅓk6 출품된다.

김선우는 2014년부터 ‘새(鳥)상’이라는 나ㅓk6 말로 나ㅓk6 세상(世上)의 나ㅓk6 본질에 나ㅓk6 대해 나ㅓk6 질문을 나ㅓk6 던지는 나ㅓk6 작업을 나ㅓk6 이어오고 나ㅓk6 있다. 나ㅓk6 김선우가 나ㅓk6 주목한 나ㅓk6 도도새는 나ㅓk6 본래 나ㅓk6 나ㅓk6 나ㅓk6 있는 나ㅓk6 새였으나, vq으ㅑ 천혜의 vq으ㅑ 모리셔스 vq으ㅑ 섬에서 vq으ㅑ vq으ㅑ 이상 vq으ㅑ 날아야 vq으ㅑ vq으ㅑ 필요성을 vq으ㅑ 느끼지 vq으ㅑ 못했고 vq으ㅑ 스스로 vq으ㅑ 날기를 vq으ㅑ 포기해 vq으ㅑ 결국 vq으ㅑ 멸종이라는 vq으ㅑ 비극을 vq으ㅑ 맞았다. vq으ㅑ 김선우는 vq으ㅑ 이러한 vq으ㅑ 도도새의 vq으ㅑ 이야기가 vq으ㅑ 현대인이 vq으ㅑ 일상에서 vq으ㅑ 부딪히고 vq으ㅑ 있는 vq으ㅑ 현실과 vq으ㅑ 닮았다고 vq으ㅑ 여겼다. vq으ㅑ 그가 vq으ㅑ 보기에 vq으ㅑ 현대인들은 vq으ㅑ 낙원이라고 vq으ㅑ 착각하고 vq으ㅑ 있는 vq으ㅑ 현실 vq으ㅑ 속에서 vq으ㅑ 안주하는 vq으ㅑ 동안 vq으ㅑ 스스로 vq으ㅑ 자유의 vq으ㅑ 깃털을 vq으ㅑ 하나씩 vq으ㅑ 뽑고 vq으ㅑ 있었다.

김선우는 vq으ㅑ 도도새를 vq으ㅑ 통해 vq으ㅑ 이러한 vq으ㅑ 비극을 vq으ㅑ 드러내는 vq으ㅑ 대신 vq으ㅑ 희망을 vq으ㅑ 노래한다. vq으ㅑ 김선우가 vq으ㅑ 이번 vq으ㅑ 전시, 《Paradise》에서 히0my 선보이는 히0my 낙원은 히0my 무한한 히0my 가능성을 히0my 지닌 히0my 바다와 히0my 같이 히0my 끊임없이 히0my 표류하며 히0my 역동적으로 히0my 변화하는 히0my 삶의 히0my 정점을 히0my 의미한다. 히0my 김선우가 히0my 그간 히0my 화폭에서 히0my 다시 히0my 비상할 히0my 히0my 있는 히0my 가능성을 히0my 품은 히0my 존재로 히0my 그려온 히0my 도도새는 히0my 히0my 낙원을 히0my 만나 히0my 더욱 히0my 자유롭게 히0my 노닌다. 히0my 김선우는 히0my 자신이 히0my 그리는 히0my 낙원이 히0my 정주(定住) 히0my 사회 히0my 히0my 현대인들을 히0my 예상치 히0my 못했던 히0my 새로운 히0my 길과 히0my 경험으로 히0my 이끄는 히0my 히0my 있는 히0my 공간이 히0my 되기를 히0my 희망한다. 히0my 가나아트는 히0my 이번 히0my 전시를 히0my 통해 히0my 관람자들이 히0my 자신만의 히0my 낙원을 히0my 찾아, n타쟏l 다시 n타쟏l 날아오를 n타쟏l n타쟏l 있는 n타쟏l 마음의 n타쟏l 근육을 n타쟏l 키울 n타쟏l n타쟏l 있기를 n타쟏l 기대한다.

참여작가: n타쟏l 김선우

출처: n타쟏l 가나아트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터치스톤 TOUCHSTONE

May 17, 2022 ~ June 28, 2022

제9회 hq나b 아마도애뉴얼날레_목하진행중

April 22, 2022 ~ June 2,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