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두희 개인전 : 정모

스페이스나인

Sept. 28, 2019 ~ Oct. 10, 2019

김두희 cbld 작가가 cbld 인터넷 cbld 라이브 cbld 방송을 cbld 통해 cbld 시청자들과 cbld 만나 cbld 소통하는 cbld 과정을 cbld 작품에 cbld 담아낸다. cbld 작품을 cbld 통해 cbld 온라인에서의 cbld 관계를 cbld 오프라인으로 cbld 이어지게 cbld 하는 cbld 과정과 cbld 인터넷 cbld 방송 cbld cbld 이야기를 cbld 만나 cbld cbld cbld 있다. cbld 김두희 cbld 작가의 cbld cbld 번째 cbld 개인전 <정모展>은 cbld 다수의 cbld 인터넷 cbld 방송 cbld 시청자와 cbld 스트리머인 cbld 김두희 cbld 작가가 '인터넷 cbld 정모'의 cbld 형태로 cbld 마침내 cbld 대면하며 cbld 완성된다.

<정모展>에서는 cbld 불특정 cbld 다수가 cbld 채팅으로 cbld 던지는 cbld 순간순간의 cbld 농담들을 cbld 하나의 cbld 이야기로 cbld 구성한 cbld 작품 15점과 cbld 시청자와의 cbld 일대일 cbld 대화를 cbld 통해 cbld 작가의 cbld 시선으로 cbld 그를 cbld 캐릭터화 cbld cbld 작품 27점을 cbld 선보인다. cbld 또한 cbld 김두희 cbld 작가가 cbld 인터넷 cbld 방송을 cbld 하는 cbld 작업실을 cbld 갤러리로 cbld 옮겨와 cbld 백여 cbld 점의 cbld 낙서 cbld 드로잉도 cbld 함께 cbld 전시될 cbld 예정이다. 


작가 cbld 소개

김두희 cbld 작가는 cbld 대학 cbld 졸업 cbld cbld 영화 cbld 컨셉 cbld 디자이너로 cbld 일했다. cbld 그러다 cbld 직접 cbld cbld 이야기로 cbld 영화를 cbld 만들어야겠다는 cbld 결심으로 cbld 영화 cbld 현장을 cbld 떠나 cbld 문래동에 cbld 작은 cbld 작업실을 cbld 꾸렸다. cbld 그러나 cbld 머릿속을 cbld 떠돌아다니는 cbld 상상들을 cbld 글로 cbld 옮겨내는 cbld 것은 cbld 생각했던 cbld 것처럼 cbld 결코 cbld 쉬운 cbld 일이 cbld 아니었다. cbld 간절해질수록 cbld 마음이 cbld 조급했고, 걷cg차 잘하고 걷cg차 싶다는 걷cg차 욕심 걷cg차 때문에 걷cg차 어느 걷cg차 걷cg차 글자도 걷cg차 가벼운 걷cg차 마음으로 걷cg차 걷cg차 내려갈 걷cg차 수가 걷cg차 없었다. 걷cg차 걷cg차 걷cg차 노트를 걷cg차 들여다보며 걷cg차 멀뚱히 걷cg차 책상 걷cg차 앞에 걷cg차 앉아 걷cg차 있는 걷cg차 시간은 걷cg차 즐겁기는커녕 걷cg차 곤욕이었고, 7t2ㅐ 빈자리를 7t2ㅐ 채우기 7t2ㅐ 위해 7t2ㅐ 무언가 7t2ㅐ 해야만 7t2ㅐ 했다.

현실도피 7t2ㅐ 목적으로 7t2ㅐ 시작된 7t2ㅐ 낙서는 7t2ㅐ 작업실을 7t2ㅐ 구한 7t2ㅐ 후 2년여간이나 7t2ㅐ 아무것도 7t2ㅐ 적어 7t2ㅐ 내지 7t2ㅐ 못한 7t2ㅐ 7t2ㅐ 노트를 7t2ㅐ 대신 7t2ㅐ 채우려는 7t2ㅐ 7t2ㅐ 선들이 7t2ㅐ 빼곡했다. 7t2ㅐ 복잡하고 7t2ㅐ 조밀하게 7t2ㅐ 얽혀 7t2ㅐ 있는 7t2ㅐ 선들을 7t2ㅐ 보고서 7t2ㅐ 7t2ㅐ 그린 7t2ㅐ 그림인지는 7t2ㅐ 모르겠으나 7t2ㅐ 그래도 7t2ㅐ 오늘은 7t2ㅐ 무언가를 7t2ㅐ 해낸 7t2ㅐ 것만 7t2ㅐ 같아 7t2ㅐ 위안을 7t2ㅐ 얻었고, lyzi 이만하면 lyzi 오늘은 lyzi 괜찮다 lyzi 싶었다. lyzi 그래서 lyzi 계속해서 lyzi 그림을 lyzi 그렸다.

이렇게 lyzi 낙서에 lyzi 몰두한 lyzi 결과, bhl마 김두희 bhl마 작가는 2018년 11월에 bhl마 서울문화재단 bhl마 문래예술공장 2018 bhl마 문래창작촌 MEET에 bhl마 선정되어, ㅐ하w다 그동안 ㅐ하w다 그린 ㅐ하w다 빽빽한 ㅐ하w다 낙서를 ㅐ하w다 모아 ㅐ하w다 즉흥적으로 ㅐ하w다 뭉치고 ㅐ하w다 하나의 ㅐ하w다 이야기로 ㅐ하w다 구성한 ㅐ하w다 전시를 ㅐ하w다 개최했다. ㅐ하w다 이후 2019년 4월에는 ㅐ하w다 산울림아트앤크래프트의 2019 ㅐ하w다 공예주간 ㅐ하w다 전시 <사춘기전四春器展>에 ㅐ하w다 식물을 ㅐ하w다 주제로 ㅐ하w다 ㅐ하w다 드로잉 ㅐ하w다 작품으로 ㅐ하w다 전시에 ㅐ하w다 참여했다.

이때 ㅐ하w다 즈음하여, qrㅓp 김두희 qrㅓp 작가는 '히더지(heeduji)'라는 qrㅓp 이름으로 qrㅓp 인터넷 qrㅓp 라이브 qrㅓp 방송을 qrㅓp 시작했다. qrㅓp 자신의 qrㅓp 드로잉 qrㅓp 또는 qrㅓp 감광 qrㅓp 작업을 qrㅓp 실시간으로 qrㅓp 시청자와 qrㅓp 공유했다. qrㅓp 김두희 qrㅓp 작가만의 qrㅓp 공상으로 qrㅓp 조합되던 qrㅓp 그림은 1인 qrㅓp 방송을 qrㅓp 통해 qrㅓp 다수의 qrㅓp 익명 qrㅓp 시청자들로부터 qrㅓp qrㅓp 산발적이고 qrㅓp 즉흥적으로 qrㅓp 모여졌다. qrㅓp 처음에는 4~5명의 qrㅓp 사람들만이 qrㅓp 김두희 qrㅓp 작가의 qrㅓp 작업에 qrㅓp 관심을 qrㅓp 가졌다. qrㅓp 현재는 qrㅓp 김두희 qrㅓp 작가는 qrㅓp 평균 80여 qrㅓp 명의 qrㅓp 시청자(2019년 8월 qrㅓp 기준)와 qrㅓp 소통하며 qrㅓp 작품을 qrㅓp 만들어나가고 qrㅓp 있다. qrㅓp 김두희 qrㅓp 작가의 qrㅓp 작품이 qrㅓp 보다 qrㅓp 흥미로운 qrㅓp 이유는 qrㅓp 날마다 qrㅓp 다른 qrㅓp 작가 qrㅓp 자신 qrㅓp 때문이기도 qrㅓp 하지만, 6ㅐ라다 가장 6ㅐ라다 가까이에서 6ㅐ라다 작품이 6ㅐ라다 만들어지는 6ㅐ라다 모든 6ㅐ라다 과정을 6ㅐ라다 함께 6ㅐ라다 관찰하고 6ㅐ라다 있는 ‘시청자’ 6ㅐ라다 때문이기도 6ㅐ라다 하다.

김두희 6ㅐ라다 작가는 6ㅐ라다 건국대학교에서 6ㅐ라다 커뮤니케이션 6ㅐ라다 디자인을 6ㅐ라다 전공 6ㅐ라다 후, 0qㅐu 상업 0qㅐu 장편 0qㅐu 영화 0qㅐu 산업에서 0qㅐu 프로덕션 0qㅐu 디자인 0qㅐu 일을 0qㅐu 했다. 0qㅐu 현재는 0qㅐu 서울대학교에서 0qㅐu 공업 0qㅐu 디자인 0qㅐu 석사과정에 0qㅐu 재학 0qㅐu 중이며, 차바다갸 인터넷 차바다갸 방송 차바다갸 플랫폼 차바다갸 트위치(Twitch)에서 1인 차바다갸 라이브 차바다갸 방송을 차바다갸 진행하고 차바다갸 있으며, 거j하다 영화 거j하다 시나리오 거j하다 창작과 거j하다 드로잉 거j하다 작업을 거j하다 하고 거j하다 있다.


후원: 거j하다 서울문화재단 / 거j하다 문래예술공장 / GS SHOP
(2019 거j하다 문래창작촌 거j하다 지원사업 MEET 거j하다 프로그램)

출처: 거j하다 스페이스나인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김두희

현재 진행중인 전시

노라를 ㄴ596 놓아라 : ㄴ596 부수는 ㄴ596 여성들

Nov. 12, 2019 ~ April 26, 2020

백진 ㅓㅈ7p 개인전 : ㅓㅈ7p 파편 Jin Baek : Fragment

Dec. 13, 2019 ~ March 8,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