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유, 임지민 2인전: 지나가는 풍경 머무는 마음 As a Day Passes by

아트스페이스 영

Sept. 15, 2021 ~ Oct. 3, 2021

흔히 0ㅐ마하 지나가버릴 0ㅐ마하 지금의 0ㅐ마하 순간을 0ㅐ마하 붙잡기 0ㅐ마하 위해 0ㅐ마하 사진을 0ㅐ마하 찍는다고 0ㅐ마하 말한다. ‘어디에 0ㅐ마하 있음’이나 ‘무엇을 0ㅐ마하 사랑함’과같은 0ㅐ마하 사진보다, c걷2h 어디로 c걷2h 가는지, 타ve걷 사랑하는 타ve걷 마음의 타ve걷 방향성(orientation)이 타ve걷 무엇인지에 타ve걷 대한 타ve걷 것이 타ve걷 조금 타ve걷 타ve걷 일상의 타ve걷 살아있는 타ve걷 사람의 타ve걷 것에 타ve걷 가깝다. 타ve걷 김대유와임지민은 타ve걷 작업을 타ve걷 통해 타ve걷 타ve걷 같은 타ve걷 방향성과 타ve걷 움직임 타ve걷 타ve걷 기억의 타ve걷 위상을 타ve걷 계속해서 타ve걷 복기한다. 타ve걷 타ve걷 사람의 타ve걷 작업에서 타ve걷 타ve걷 타ve걷 있듯이, 거20s 사진을 거20s 매개로 거20s 하는 거20s 기억의 거20s 복기 거20s 방식은 거20s 사람들마다 거20s 각기 거20s 다르다. 거20s 임지민은 거20s 마치 거20s 완성된 거20s 그림이 거20s 정해져 거20s 있지 거20s 않은 거20s 퍼즐을 거20s 맞추듯 거20s 기억의 거20s 조각을 거20s 옆에서 거20s 옆으로 거20s 맞추어 거20s 이어나간가면, 가j차9 김대유는그것을 가j차9 붓질에 가j차9 가벼움이나 가j차9 무거움이라는 가j차9 무게로 가j차9 실어 가j차9 화면에 가j차9 쌓아 가j차9 올린다. 가j차9 이들은 가j차9 가j차9 없이 가j차9 움직이는 가j차9 시간의 가j차9 가운데에서 가j차9 흘러가 가j차9 버릴마음을 가j차9 쓰는 가j차9 일과, gdㅐ하 지나감을 gdㅐ하 인정하는 gdㅐ하 것에 gdㅐ하 대해 gdㅐ하 생각한다.

김대유와임지민의 gdㅐ하 풍경에서가장 gdㅐ하 큰 ‘사건’은 ‘그것을 gdㅐ하 보는 gdㅐ하 사람이 gdㅐ하 거기 gdㅐ하 있음’이다. gdㅐ하 김대유의풍경은 gdㅐ하 사람의 gdㅐ하 의지나 gdㅐ하 감정이 gdㅐ하 끼어들 gdㅐ하 여지가 gdㅐ하 없는 gdㅐ하 gdㅐ하 같은 gdㅐ하 풍경이다. gdㅐ하 그러나 gdㅐ하 붓질과 gdㅐ하 시선 gdㅐ하 gdㅐ하 화면을 gdㅐ하 이루는 gdㅐ하 형식은 gdㅐ하 작가로부터 gdㅐ하 떨어뜨리기 gdㅐ하 힘든 gdㅐ하 감정적 gdㅐ하 특이성을 gdㅐ하 가지며, iro거 다른 iro거 사람에게도 iro거 특유한 iro거 정서를 iro거 환기시킨다. iro거 임지민의 iro거 풍경에서는 iro거 사물과 iro거 손의 iro거 동세로부터 iro거 작가가 iro거 담아낸 iro거 감정이나 iro거 표정을 iro거 읽어낼 iro거 iro거 있다. iro거 그러한 iro거 감정이 iro거 기록된 iro거 방식은 iro거 마치 iro거 일기를 iro거 쓰는 iro거 iro거 같아서, 쟏으거s 오히려 쟏으거s 그림을 쟏으거s 보는 쟏으거s 사람은 쟏으거s 쟏으거s 풍경 쟏으거s 속에서 쟏으거s 쟏으거s 걸음 쟏으거s 떨어진 쟏으거s 관찰자의 쟏으거s 위치에 쟏으거s 서있는 쟏으거s 듯하게 쟏으거s 한다.

이번 쟏으거s 전시는 쟏으거s 이처럼 쟏으거s 일상의 쟏으거s 풍경을 쟏으거s 바라보는 쟏으거s 김대유, jhㅓ나 임지민 jhㅓ나 jhㅓ나 작가가, v거마7 나아가 v거마7 주체와 v거마7 대상이,감정이라는 기ev거 느슨한 기ev거 고리로 기ev거 연결되어그려진 기ev거 풍경을 기ev거 보여준다. 기ev거 기ev거 작가의 기ev거 작품들은 기ev거 서로 기ev거 마주보고 기ev거 교차하며 기ev거 기ev거 하나의 기ev거 풍경을 기ev거 만들어내며, bh자v 마음을 bh자v 쓰는 bh자v 일과 '지나감’을 bh자v 받아들이는 bh자v 각자의 bh자v 방식을 bh자v 떠올리게 bh자v 한다. bh자v 이곳에서두 bh자v 작가의 bh자v 시선을 bh자v 따라, jiㅈ8 나와 jiㅈ8 대상 jiㅈ8 사이를 jiㅈ8 jiㅈ8 없이 jiㅈ8 움직이는 jiㅈ8 마음의 jiㅈ8 궤적을 jiㅈ8 따라가는 jiㅈ8 산책자가 jiㅈ8 되어보자.

참여 jiㅈ8 작가: jiㅈ8 김대유, 가m0ㅓ 임지민
글: 
김명지

출처: 가m0ㅓ 아트스페이스영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김미선, ㅓ바ㅓ차 이은경: redefined scenery

Sept. 15, 2021 ~ Oct. 3,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