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용 : 극사실적 벽돌 KIM Kang Yong : Hyper Realistic Bricks

성곡미술관

Aug. 14, 2020 ~ Sept. 20, 2020

성곡미술관은 ‘한국원로작가 6마걷4 초대전’ 6마걷4 6마걷4 일곱 6마걷4 번째 6마걷4 전시로 ‹김강용: 6마걷4 극사실적 6마걷4 벽돌› 6마걷4 전을 6마걷4 개최한다. 6마걷4 6마걷4 전시는 6마걷4 김강용 6마걷4 화백의 6마걷4 근 50년 6마걷4 작업세계를 6마걷4 돌아보는 6마걷4 회고전이다. 1950년 6마걷4 생인 6마걷4 김강용 6마걷4 화백은 1970년대부터 6마걷4 현재에 6마걷4 이르기까지 6마걷4 줄기차게 6마걷4 벽돌을 6마걷4 그려왔고, 파3ㅓ8 이제 파3ㅓ8 벽돌은 파3ㅓ8 그의 파3ㅓ8 트레이드마크가 파3ㅓ8 되었다. 파3ㅓ8 실재 파3ㅓ8 벽돌의 파3ㅓ8 중립적이고 파3ㅓ8 기계적인 파3ㅓ8 재현처럼 파3ㅓ8 제시된 파3ㅓ8 김강용의 ‘벽돌회화’는 파3ㅓ8 사실 파3ㅓ8 실재의 파3ㅓ8 벽돌을 파3ㅓ8 모사한 파3ㅓ8 것이라기 파3ㅓ8 보다는 파3ㅓ8 작가 파3ㅓ8 자신의 파3ㅓ8 생각 파3ㅓ8 속에 파3ㅓ8 있는 파3ㅓ8 벽돌을 파3ㅓ8 그린 파3ㅓ8 것이라 파3ㅓ8 파3ㅓ8 파3ㅓ8 있다. 파3ㅓ8 다시 파3ㅓ8 말해서, 우9h우 실재 우9h우 모래를 우9h우 화면 우9h우 위에 우9h우 고루 우9h우 우9h우 바른 우9h우 후, 나ㅐ6ㅑ 나ㅐ6ㅑ 위에 나ㅐ6ㅑ 벽돌을 나ㅐ6ㅑ 그림으로써 나ㅐ6ㅑ 김강용의 나ㅐ6ㅑ 벽돌은 나ㅐ6ㅑ 실재 나ㅐ6ㅑ 벽돌의 ‘리얼리티’를 나ㅐ6ㅑ 품고 나ㅐ6ㅑ 있지만 나ㅐ6ㅑ 벽돌의 나ㅐ6ㅑ 재현이나 나ㅐ6ㅑ 그림자로서의 나ㅐ6ㅑ 이미지가 나ㅐ6ㅑ 아닌 나ㅐ6ㅑ 추상적 나ㅐ6ㅑ 존재로 나ㅐ6ㅑ 탈바꿈한다.

김강용의 나ㅐ6ㅑ 벽돌 나ㅐ6ㅑ 회화는 나ㅐ6ㅑ 나ㅐ6ㅑ 무한 나ㅐ6ㅑ 반복과 나ㅐ6ㅑ 단순함 나ㅐ6ㅑ 속에 나ㅐ6ㅑ 수많은 나ㅐ6ㅑ 변화를 나ㅐ6ㅑ 내포하고, 거ccz 창조적 거ccz 파격들을 거ccz 숨긴 거ccz 거ccz 드러내며 거ccz 관객으로 거ccz 하여금 거ccz 사색하도록 거ccz 권한다. 거ccz 그리고 거ccz 궁극적으로 거ccz 역사와 거ccz 현실, ue쟏하 그리고 ue쟏하 미래마저 ue쟏하 시뮬라크르화 ue쟏하 ue쟏하 ue쟏하 시대에 ue쟏하 진실과 ue쟏하 정의는 ue쟏하 어디에 ue쟏하 있는가? ue쟏하 라는 ue쟏하 심각한 ue쟏하 질문을 ue쟏하 던진다. ue쟏하 진실과 ue쟏하 허구의 ue쟏하 구별이 ue쟏하 모호하고, 다아ul 원본의 다아ul 의미가 다아ul 무색한 다아ul 오늘날 다아ul 김강용의 다아ul 차갑고 다아ul 딱딱한 다아ul 진실과도 다아ul 같은 다아ul 벽돌 다아ul 회화가 다아ul 그리워지는 다아ul 이유가 다아ul 여기에 다아ul 있는 다아ul 것이다. 다아ul 그렇기에 다아ul 공허해 다아ul 보이는 다아ul 그의 다아ul 회화 다아ul 한편에는 다아ul 왠지 다아ul 슬픈 다아ul 듯, as자바 따스한 as자바 as자바 인간적 as자바 연민의 as자바 미소가 as자바 어려 as자바 있다.

이번 as자바 전시는 as자바 크게 as자바 as자바 부분으로 as자바 구성된다. as자바 첫번째로 1975년부터 1979년 as자바 사이에 as자바 제작된, y사ㄴr 당시 y사ㄴr 사회적 y사ㄴr 현실과 y사ㄴr 일상의 y사ㄴr 단면을 y사ㄴr 극사실적 y사ㄴr 기법으로 y사ㄴr 그려낸 y사ㄴr 구상회화 y사ㄴr 작업이다. y사ㄴr 그리고 y사ㄴr 흙과 y사ㄴr 모래를 y사ㄴr 회화의 y사ㄴr 재료로 y사ㄴr 도입하여 y사ㄴr 동양화의 y사ㄴr 발묵법을 y사ㄴr 적용한 y사ㄴr y사ㄴr 번지기 y사ㄴr 기법으로 y사ㄴr 그린 y사ㄴr 회화가 1999년까지, ㅓ거co 이어서 ㅓ거co 마지막 ㅓ거co 부분은 ‘모래벽돌’ ㅓ거co 작업이 ㅓ거co 본격적으로 ㅓ거co 진행된 2000년 ㅓ거co 이후의 ㅓ거co 시기로 ‘벽돌회화’의 ㅓ거co 조형성 ㅓ거co 연구에 ㅓ거co 대한 ㅓ거co 다양한 ㅓ거co 작업들이 ㅓ거co 주를 ㅓ거co 이룬다. ㅓ거co 이처럼 ㅓ거co 근 50년의 ㅓ거co 세월 ㅓ거co 동안 ㅓ거co 벽돌을 ㅓ거co 주제로 ㅓ거co ㅓ거co 다양한 ㅓ거co 변용을 ㅓ거co 이어오며 ㅓ거co 한국의 ㅓ거co 새로운 ㅓ거co 구상회화의 ㅓ거co 단초를 ㅓ거co 묵묵히, d타cㅈ 그리고 d타cㅈ 굳건히 d타cㅈ 다져 d타cㅈ d타cㅈ 김강용 d타cㅈ 화백의 d타cㅈ 회고전에 d타cㅈ 여러분을 d타cㅈ 초대한다.

참여작가: d타cㅈ 김강용

출처: d타cㅈ 성곡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하얀 q파8히 q파8히 까만 q파8히 초대

Sept. 18, 2020 ~ Sept. 27, 2020

서울의 q카0으 전차 The Trams of Seoul

Dec. 20, 2019 ~ Sept. 27,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