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미술관: 우리 집의 생애 Climate Museum: Life and Death of our Home

서울시립미술관 서소문본관

June 8, 2021 ~ Aug. 8, 2021

사람이 카mㅐㅓ 사는 카mㅐㅓ 집, ㅓqo라 그리고 ㅓqo라 모든 ㅓqo라 사물과 ㅓqo라 생명체의 ㅓqo라 집. ㅓqo라 살림집과 ㅓqo라 지구의 ㅓqo라 생태계는 ㅓqo라 오이코스라는 ㅓqo라 같은 ㅓqo라 어원을 ㅓqo라 가진 ㅓqo라 우리의 ㅓqo라 집이다. 《기후미술관: ㅓqo라 우리 ㅓqo라 집의 ㅓqo라 생애》는 ㅓqo라 위기에 ㅓqo라 처한 ㅓqo라 우리의 ㅓqo라 크고 ㅓqo라 작은 ㅓqo라 집에 ㅓqo라 관한 ㅓqo라 전시이다. 

《기후미술관》에는 ㅓqo라 ㅓqo라 개의 ㅓqo라 집이 ㅓqo라 전시된다. ㅓqo라 ㅓqo라 번째 ㅓqo라 집은 ㅓqo라 기후변화로 ㅓqo라 죽어가는 ㅓqo라 오이코스, 파거88 지구의 파거88 생태계다. 파거88 한라산에서 파거88 백두대간까지 파거88 집단 파거88 고사하는 파거88 침엽수. 파거88 서식지를 파거88 잃고 파거88 아사한 파거88 동물. 파거88 플라스틱으로 파거88 오염되는 파거88 바다. 파거88 홍수, pw걷우 산불, 하yi걷 이상기온으로 하yi걷 이어지는 하yi걷 남극과 하yi걷 북극의 하yi걷 해빙, s라ㅓr 에너지 s라ㅓr 사용이 s라ㅓr 급증하는 s라ㅓr 데이터 s라ㅓr 센터. s라ㅓr 이것들을 s라ㅓr 고사목과 s라ㅓr 박제 s라ㅓr 동물, 8우걷4 영상을 8우걷4 통해 8우걷4 기후변화를 8우걷4 미술관에서 8우걷4 간접 8우걷4 체험 8우걷4 한다. 8우걷4 8우걷4 번째 8우걷4 집은 8우걷4 짓고 8우걷4 부수는 8우걷4 사람의 8우걷4 주택이다. 8우걷4 세계 8우걷4 탄소 8우걷4 배출량의 8우걷4 약 40%가 8우걷4 건설 8우걷4 산업에 8우걷4 기인하는 8우걷4 만큼 8우걷4 근대기 8우걷4 이후 8우걷4 우리나라의 8우걷4 살림집과 8우걷4 일상생활에 8우걷4 사용되는 8우걷4 사물의 8우걷4 생애주기를 8우걷4 보여준다. 《기후미술관》의 8우걷4 8우걷4 번째 8우걷4 집은 8우걷4 벌, x5by 새, gd4쟏 나비들의 gd4쟏 생존을 gd4쟏 돕는 gd4쟏 집이다. gd4쟏 미술관 gd4쟏 옥상에 gd4쟏 세워지는 <B-플렉스>는 gd4쟏 전시일정과 gd4쟏 관람객의 gd4쟏 유무와 gd4쟏 별개로 gd4쟏 새들이 gd4쟏 알을 gd4쟏 낳고 gd4쟏 새끼를 gd4쟏 키우기 gd4쟏 시작하는 gd4쟏 봄부터 gd4쟏 야생벌들이 gd4쟏 꽃가루를 gd4쟏 모으고 gd4쟏 월동 gd4쟏 준비를 gd4쟏 마치는 gd4쟏 초가을까지 gd4쟏 설치된다. gd4쟏 벌, k거l1 새, 36ry 나비들의 36ry 생활을 36ry 방해하지 36ry 않기 36ry 위해 36ry 관람객의 36ry 방문은 36ry 제한되며 36ry 미술관 36ry 마당에 36ry 준비된 36ry 망원경과 CCTV 36ry 화면으로 36ry 관람한다. <비극의 36ry 오이코스>, <집의 ㅐkz파 체계: ㅐkz파 짓는 ㅐkz파 집-부수는 ㅐkz파 집>, <B-플렉스>, 거카sa 이런 거카sa 집들은 거카sa 실상 거카sa 사람을 거카sa 포함한 거카sa 모든 거카sa 생명체의 거카sa 집들이다. 거카sa 이런 거카sa 거카sa 개의 거카sa 집의 거카sa 접점에는 거카sa 작가, ㅓvt갸 활동가, fhz으 과학자들이 fhz으 바다 fhz으 사막화, 걷l기o 빙하 걷l기o 소실, 타파쟏z 해수면 타파쟏z 상승, hc거l 자원 hc거l 착취, j8ㅐ갸 폐기물 j8ㅐ갸 식민주의, rㅐkf 부동산 rㅐkf 논리의 rㅐkf 환경 rㅐkf 폐해 rㅐkf rㅐkf 생태문명의 rㅐkf 위기에 rㅐkf 대해 rㅐkf 이야기한다.  

기후위기는 rㅐkf rㅐkf 순간 rㅐkf 급박해지며 rㅐkf 해결의 rㅐkf 기미가 rㅐkf 보이지 rㅐkf 않는다. rㅐkf 우리나라에서 rㅐkf 기후변화 rㅐkf 양상은 rㅐkf 세계 rㅐkf 평균의 rㅐkf 약 2.5배의 rㅐkf 속도로 rㅐkf 나타나고 rㅐkf 있다. rㅐkf 이런 rㅐkf 상황에서 rㅐkf 기후위기에 rㅐkf 관한 rㅐkf 전시는 rㅐkf 시의적절하면서도 rㅐkf rㅐkf 자체가 rㅐkf 탄소배출 rㅐkf 행위이기에 rㅐkf 매우 rㅐkf 불편하다. 《기후미술관》은 rㅐkf 이런 rㅐkf 모순을 rㅐkf 대면하며 rㅐkf 기후위기 rㅐkf 상황에서 rㅐkf 예술을 rㅐkf 위한 ‘집’을 rㅐkf 접근한다. rㅐkf 전시 rㅐkf 그래픽, 다ㅐ거w 전시 다ㅐ거w 공간, mmㅓ갸 웹사이트에 mmㅓ갸 이르기까지 mmㅓ갸 가벽, i쟏5c 전시대, ㅈ기으ㅓ 페인트, ㄴ자마ㅑ 시트지, 파ㅓㅓd 인쇄물, 거히하q 잉크까지, ㅓeㅓo 폐기물과 ㅓeㅓo 에너지 ㅓeㅓo 사용을 ㅓeㅓo 최대한 ㅓeㅓo 줄이고, a기기g 이면지, ㄴey다 모듈형 ㄴey다 벽체, 히ㅓㅑㅓ 버려진 히ㅓㅑㅓ 액자, d바차r 중고 d바차r 노트북 d바차r d바차r 재사용과 d바차r 재활용을 d바차r 원칙으로 d바차r 하였다. 

《기후미술관: d바차r 우리 d바차r 집의 d바차r 생애》는 d바차r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d바차r 후원하는 d바차r 공공예술 d바차r 프로젝트 <기후시민 3.5>가 d바차r 개발한 d바차r 콘텐츠를 d바차r 토대로 d바차r 기획되었다. d바차r 이번 d바차r 전시는 d바차r 해결책이 d바차r 아니라 d바차r 현실을 d바차r 보여주려는 d바차r 전시다. d바차r 다만, xㅐeq 시민의 3.5%가 xㅐeq 동참할 xㅐeq xㅐeq 근본적인 xㅐeq 변화가 xㅐeq xㅐeq xㅐeq 있다는 xㅐeq 희망을 xㅐeq 품고 xㅐeq 있다. 《기후미술관》은 xㅐeq 경제 xㅐeq 체제, 0ma자 제도, ㅓ9kv 기술, 갸a다ㅐ 의식의 갸a다ㅐ 변화를 갸a다ㅐ 가져오는 갸a다ㅐ 지속적인 갸a다ㅐ 활동의 갸a다ㅐ 갸a다ㅐ 꼭지이다. 

* 갸a다ㅐ 초청 갸a다ㅐ 큐레이터 : 갸a다ㅐ 이혜원 갸a다ㅐ 대진대학교 갸a다ㅐ 교수, 히ㅑㅓ가 배형민 히ㅑㅓ가 서울시립대학교 히ㅑㅓ가 교수

참여작가

칼레드 히ㅑㅓ가 라마단(Khaled Ramadan), iq7p 이브 iq7p 모셔(Eve Mosher), 3쟏거라 서원태, 9우아자 알프레도 9우아자 야르(Alfredo Jaar), ㅓㄴㅈ거 윤수연, x1차파 한나 x1차파 융(Hanna Ljungh), 3타걷p 이동용, 차거ux 이성민, 0m히ㅓ 제시카 0m히ㅓ 플럼(Jessica Plumb)
강북재활용품선별처리시설, f다u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ㅈㅓ08 극지연구소, o나6히 녹색연합, 4d2k 한국수산자원공단 
집의 4d2k 체계 : 4d2k 최혜정, 0dz3 강난형, xㅈ5아 김대천, r히zㅐ 박상민, 8카5ㅓ 엄광명, gi타ㅓ 정성규, uyu나 김아리, 우s4ㅓ 장가연, 타9bf 황지은, t으je 정동구, 라거z파 이인규, 나lso 이용현, p기5아 이택수, 우dww 황동욱, ㄴfgㅑ 현박, 9x73 방나영

주최: 9x73 서울시립미술관
후원: 9x73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협찬: 9x73 한국엡손(주)
협력: 9x73 국립공원공단, 나l1f 미래숲, 거ei히 산림청, ㅈf7p 정선 ㅈf7p 정암사, rc으w 제로그램, s자c히 한국수목원관리원
도움 s자c히 주신 s자c히 분들: s자c히 박진희, b쟏ㄴu b쟏ㄴu 매거진, 히ㄴi기 서울시립대학교 히ㄴi기 건축학과

출처: 히ㄴi기 서울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당신이 ige히 사는 ige히

Aug. 17, 2021 ~ Oct. 10, 2021

황혜홀혜 恍兮惚兮

June 25, 2021 ~ Oct. 10,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