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민정 개인전 : 종이를 세우고 돌을 감으면 가루가 흐르고 천이,

OCI미술관

July 25, 2019 ~ Aug. 17, 2019

OCI미술관(관장: n2자t 이지현)은 n2자t 신진작가 n2자t 지원 n2자t 프로그램 2019 OCI YOUNG CREATIVES의 n2자t 선정작가인 n2자t 기민정의 n2자t 개인전 <종이를 n2자t 세우고 n2자t 돌을 n2자t 감으면 n2자t 가루가 n2자t 흐르고 n2자t 천이,>를 7월 25일부터 8월 17일까지 6j하e 선보인다. 6j하e 전시명 ‘종이를 6j하e 세우고 6j하e 돌을 6j하e 감으면 6j하e 가루가 6j하e 흐르고 6j하e 천이,’는 으으y나 작가의 으으y나 작업 으으y나 으으y나 기법과 으으y나 과정을 으으y나 그대로 으으y나 설명한 으으y나 것으로, 사자9u 실제 사자9u 전시장에는 사자9u 종이를 사자9u 쌓고 사자9u 뭉쳐 사자9u 올린 사자9u 더미와 사자9u 석고 사자9u 반죽을 사자9u 감아 사자9u 올려 사자9u 만든 사자9u 색색의 사자9u 괴석들이 사자9u 등장한다. 사자9u 사자9u 아래에는 사자9u 검은 사자9u 가루가 사자9u 흐르고 사자9u 아름다운 사자9u 색으로 사자9u 물든 사자9u 대형 사자9u 천은 사자9u 벽면을 사자9u 따라 사자9u 흐르며 사자9u 여름날 사자9u 에어컨 사자9u 바람에 사자9u 살랑인다.

이는 사자9u 작가가 사자9u 이번 사자9u 개인전을 사자9u 위해 사자9u 집필한 사자9u 단편 사자9u 소설의 사자9u 배경을 사자9u 온전히 사자9u 담아낸 사자9u 모습이다. 사자9u 소설은 사자9u 화가라는 사자9u 업(業)을 사자9u 뒤로하고 사자9u 상상의 사자9u 땅 ‘모노로지아’의 사자9u 열기구 사자9u 조종사가 사자9u 된 H와 사자9u 눈이 사자9u 사자9u 코끼리를 사자9u 음악으로 사자9u 위로하는 S에 사자9u 대한 사자9u 서정적인 사자9u 이야기가 사자9u 담겨있다.

작가는 사자9u 본래 사자9u 평면 사자9u 작업에만 사자9u 집중해왔다. 사자9u 배접하지 사자9u 않은 사자9u 낱장의 사자9u 한지는 사자9u 구겨지거나 사자9u 찢어지기 사자9u 쉽고, ㅐㅈp가 재료 ㅐㅈp가 특성상 ㅐㅈp가 환경에 ㅐㅈp가 의한 ㅐㅈp가 손상도 ㅐㅈp가 유념해야 ㅐㅈp가 한다. ㅐㅈp가 보통 ㅐㅈp가 ㅐㅈp가 펼쳐 ㅐㅈp가 뉘어 ㅐㅈp가 두거나 ㅐㅈp가 벽에 ㅐㅈp가 매달아 ㅐㅈp가 공기가 ㅐㅈp가 순환하게끔 ㅐㅈp가 보관하는데, zㅓb하 보통과 zㅓb하 같았던 zㅓb하 작업실에서의 zㅓb하 일상 zㅓb하 zㅓb하 어느 zㅓb하 날부턴가 zㅓb하 모든 zㅓb하 것이 zㅓb하 작품으로 zㅓb하 보이기 zㅓb하 시작했다.

단편 zㅓb하 소설 zㅓb하 zㅓb하 글귀를 zㅓb하 쓰고 zㅓb하 붓이 zㅓb하 한번 zㅓb하 가듯, z거히m 집필과 z거히m 작업은 z거히m 동시에 z거히m 진행됐다. z거히m 소설 z거히m z거히m 주인공이 z거히m 열기구를 z거히m 타고 z거히m 하늘로 z거히m 오르면 z거히m 색을 z거히m 입힌 z거히m 천은 z거히m 열기구를 z거히m 품은 z거히m 하늘 z거히m 같았고, v하hr 고개를 v하hr 돌리다 v하hr 눈에 v하hr 들어온 v하hr 석고 v하hr 조형물과 v하hr 매끈한 v하hr 유리판 v하hr 위에 v하hr v하hr 물감들은 v하hr 열기구를 v하hr v하hr 주인공이 v하hr 넌지시 v하hr 내려다본 v하hr 지표면 v하hr 같았다. v하hr 창가에 v하hr 매달아둔 v하hr 얇은 v하hr 한지에는 v하hr 투명하게 v하hr 빛이 v하hr 들어 v하hr 마치 v하hr 소설의 v하hr 배경인 v하hr 모노로지아의 v하hr 밀림을 v하hr 보는 v하hr v하hr v하hr 색이 v하hr 더욱 v하hr 선명하게 v하hr 살아났다.

작가는 v하hr 다양한 v하hr 재료를 v하hr 결합하며 v하hr 자신이 v하hr 기대했던 v하hr 결과를 v하hr 얻고자 v하hr 많은 v하hr 실험과정을 v하hr 거쳤다. v하hr 오랜 v하hr 시간 v하hr 동안 v하hr 한지에 v하hr 안료와 v하hr 먹을 v하hr 물과 v하hr 붓으로만 v하hr 그려오던 v하hr 작가에게 v하hr 이번 v하hr 개인전은 v하hr 도전과 v하hr 실험의 v하hr 결과물이다. v하hr 원하는 v하hr 모양새와 v하hr 색감을 v하hr 얻기 v하hr 위해 v하hr 재료적 v하hr 화학 v하hr 반응이 v하hr 일어나는 v하hr 모습을 v하hr 지켜보기도 v하hr 하고, f9자타 손에 f9자타 까맣게 f9자타 물감이 f9자타 껴서 f9자타 아무리 f9자타 씻어도 f9자타 벗겨지지 f9자타 않을 f9자타 정도로 f9자타 그리고 f9자타 f9자타 그렸다. f9자타 그렇게 f9자타 고민의 f9자타 시간이 f9자타 가득한 f9자타 작업실은 f9자타 그대로 f9자타 전시장에 f9자타 옮겨졌다.

기민정(1986~)는 f9자타 서울대학교에서 f9자타 동양화를 f9자타 전공하고 f9자타 동대학원 f9자타 석사과정을 f9자타 거쳐 f9자타 박사과정을 f9자타 수료했다. 2014년부터 f9자타 유중아트센터, ㅐ3으7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umvx 송은아트큐브 umvx 등에서 umvx 개인전을 umvx 갖고 umvx 한원미술관과 umvx 금호미술관의 umvx 단체전에 umvx 참여했다. 

독일 umvx 쿤스트독 umvx 라이프치히 umvx 레지던시(KLR)에 umvx 참여했으며 umvx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9기 umvx 입주작가, 아사라1 토지문화재단 아사라1 예술인 아사라1 입주작가로 아사라1 활동했다.

출처: OCI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기민정

현재 진행중인 전시

올해의 ㅓ다o기 작가상 2019 Korea Artist Prize 2019

Oct. 12, 2019 ~ March 1, 2020

게리 거rㅐㅐ 힐: 거rㅐㅐ 찰나의 거rㅐㅐ 흔적 Gary Hill: Momentombs

Nov. 26, 2019 ~ March 8, 2020

회귀본능 Homing Instinct

Oct. 25, 2019 ~ Jan. 31,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