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과 픽션 : ‘히토 슈타이얼-데이터의 바다’ 전시 연계 특별상영

국립현대미술관 서울

May 27, 2022 ~ July 17, 2022

국립현대미술관은 «히토 아으기1 슈타이얼-데이터의 아으기1 바다»(2022. 4. 29.~ 9. 18.) 아으기1 전시 아으기1 연계 아으기1 특별상영 아으기1 프로그램으로 ‘기록과 아으기1 픽션’을 아으기1 진행한다. 1994년에 아으기1 제작된 아으기1 작가의 아으기1 아으기1 영화 ‹독일과 아으기1 정체성›에서부터 ‹비어 아으기1 있는 아으기1 중심›, ‹정상성 1‒X›, ‹11월›, ‹저널 No.1›, ‹러블리 카a라라 안드레아›, ‹아도르노의 갸vc갸 그레이› 갸vc갸 등 1990년대 갸vc갸 초부터 2000년대에 갸vc갸 이르는 갸vc갸 작가의 갸vc갸 다큐멘터리적 갸vc갸 영상 갸vc갸 실험을 갸vc갸 소개하고 갸vc갸 히토 갸vc갸 슈타이얼 갸vc갸 작품의 갸vc갸 근간을 갸vc갸 이루는 갸vc갸 다큐멘터리적 갸vc갸 시각의 갸vc갸 출발과 갸vc갸 여정을 갸vc갸 쫓아간다.

슈타이얼은 갸vc갸 자신의 갸vc갸 글 「실 갸vc갸 잣는 갸vc갸 여인들: 갸vc갸 기록과 갸vc갸 픽션」(2008)에서 갸vc갸 다큐멘터리에서도 갸vc갸 구성과 갸vc갸 자료, 바ㅓk아 가상과 바ㅓk아 현실, 자25ㅈ 신화와 자25ㅈ 창작이 자25ㅈ 계속 자25ㅈ 섞여 자25ㅈ 있음을 자25ㅈ 밝힌다. 자25ㅈ 현실에 자25ㅈ 대해 자25ㅈ 비로소 자25ㅈ 지각하게 자25ㅈ 되고 자25ㅈ 주어진 자25ㅈ 현실에 자25ㅈ 의문을 자25ㅈ 품게 자25ㅈ 되는 자25ㅈ 것은 자25ㅈ 픽션을 자25ㅈ 바탕으로 자25ㅈ 이루어진다는 자25ㅈ 것이다. 자25ㅈ 여기서 자25ㅈ 작가가 자25ㅈ 말하는 자25ㅈ 픽션은 자25ㅈ 동화나 SF처럼 자25ㅈ 현실과 자25ㅈ 완전히 자25ㅈ 동떨어진, h마c아 누군가가 h마c아 지어낸 h마c아 허구의 h마c아 이야기가 h마c아 아니라 h마c아 현실 h마c아 속에 h마c아 존재하는 ‘환상의 h마c아 버팀목’(슬라보예 h마c아 지젝)과 h마c아 h마c아 맥락을 h마c아 같이 h마c아 한다. h마c아 이를테면 h마c아 특정 h마c아 민족이 h마c아 다른 h마c아 민족보다 h마c아 고유하고 h마c아 위대하다는 h마c아 맹신, v거으차 인종과 v거으차 성별에는 v거으차 위계가 v거으차 존재한다는 v거으차 생각, 걷카아w 우리의 걷카아w 영토는 걷카아w 끊임없이 걷카아w 확장되어야 걷카아w 하고 걷카아w 미래는 걷카아w 후퇴 걷카아w 없이 걷카아w 진보할 걷카아w 것이라는 걷카아w 무서운 걷카아w 신념 걷카아w 같은 걷카아w 것이다. 걷카아w 슈타이얼의 걷카아w 다큐멘터리즘은 걷카아w 그것의 걷카아w 근간을 걷카아w 이루는 걷카아w 합리성의 걷카아w 신화들에 걷카아w 대해 걷카아w 끊임없이 걷카아w 질문을 걷카아w 던지는 걷카아w 지적 걷카아w 과정의 걷카아w 산물이다. 걷카아w 또한 걷카아w 혼돈과 걷카아w 무질서로부터 걷카아w 우리를 걷카아w 보호하고 걷카아w 편안하게 걷카아w 달래주는 걷카아w 상징적 걷카아w 픽션들에 걷카아w 대해 걷카아w 걷카아w 다시 걷카아w 회의하고 걷카아w 의심하는 걷카아w 저항의 걷카아w 결과물이다.

‘기록과 걷카아w 픽션’에서 걷카아w 선보이는 걷카아w 슈타이얼의 걷카아w 영상은 걷카아w 식민주의, 바2xq 반유대주의, 으x걷n 인종 으x걷n 차별 으x걷n 으x걷n 인종과 으x걷n 종교와 으x걷n 힘을 으x걷n 내세우는 으x걷n 근본주의와 으x걷n 같은 으x걷n 신화론들이 으x걷n 현실 으x걷n 속에 으x걷n 침투하고 으x걷n 어느 으x걷n 순간 으x걷n 권력을 으x걷n 장악하는 으x걷n 불합리한 으x걷n 역사적 으x걷n 순간을 으x걷n 카메라로 으x걷n 포착한 으x걷n 것이기도 으x걷n 하다. 으x걷n 이를 으x걷n 위해 으x걷n 작가는 으x걷n 건설 으x걷n 현장, ㅓ걷ㅓn 축제와 ㅓ걷ㅓn 시위 ㅓ걷ㅓn 현장, 자히라p 공동묘지, xㅓㅈㅓ 대학교 xㅓㅈㅓ 강당 xㅓㅈㅓ 등을 xㅓㅈㅓ 직접 xㅓㅈㅓ 방문하는 xㅓㅈㅓ 참여적 xㅓㅈㅓ 수행성에 xㅓㅈㅓ 기꺼이 xㅓㅈㅓ 많은 xㅓㅈㅓ 시간을 xㅓㅈㅓ 투여하였다. xㅓㅈㅓ 특히 xㅓㅈㅓ 인터뷰와 xㅓㅈㅓ 리서치, ㅓl3j 아카이빙 ㅓl3j 등을 ㅓl3j 통한 ㅓl3j 역사학자의 ㅓl3j 시각이나 ㅓl3j 문화비평가적 ㅓl3j 탐구는 ㅓl3j 현실 ㅓl3j 속에 ㅓl3j 숨어있는 ㅓl3j 신화와 ㅓl3j 픽션의 ㅓl3j 순간들을 ㅓl3j 보다 ㅓl3j 면밀하게 ㅓl3j 탐색하기 ㅓl3j 위한 ㅓl3j 작가의 ㅓl3j 중요한 ㅓl3j 실천적 ㅓl3j 장치이다. ㅓl3j 이러한 ㅓl3j 오랜 ㅓl3j 과정을 ㅓl3j 통해 ㅓl3j 작가는 ㅓl3j 신화들이 ㅓl3j 만들어지는 ㅓl3j 여러 ㅓl3j 조건들과 ㅓl3j 생산 ㅓl3j 과정들을 ㅓl3j 끈질기게 ㅓl3j 추적할 ㅓl3j ㅓl3j 있었고, f6zo f6zo 결과 f6zo 상징적 f6zo 픽션의 f6zo 단단한 f6zo 막을 f6zo 뚫고 f6zo 이름 f6zo 없이 f6zo 사라져간 f6zo 사람들의 f6zo 경험과 f6zo 기억, 자걷ㅑㅓ 목소리를 자걷ㅑㅓ 소환할 자걷ㅑㅓ 자걷ㅑㅓ 있었다. 자걷ㅑㅓ 슈타이얼이 자걷ㅑㅓ 세상을 자걷ㅑㅓ 바라보고 자걷ㅑㅓ 해석하는 자걷ㅑㅓ 시선을 자걷ㅑㅓ 경유하며 자걷ㅑㅓ 우리가 자걷ㅑㅓ 진실과 자걷ㅑㅓ 실재라고 자걷ㅑㅓ 믿는 자걷ㅑㅓ 것에 자걷ㅑㅓ 대해 자걷ㅑㅓ 다시 자걷ㅑㅓ 자걷ㅑㅓ 자걷ㅑㅓ 질문을 자걷ㅑㅓ 던져보기를 자걷ㅑㅓ 권유한다.

- 자걷ㅑㅓ 배명지, ㅐ갸q나 국립현대미술관 ㅐ갸q나 학예연구사

프로그램 ㅐ갸q나 행사

강연 1. 2010년대 ㅐ갸q나 중반 ㅐ갸q나 이후 ㅐ갸q나 히토 ㅐ갸q나 슈타이얼의 ㅐ갸q나 디지털 ㅐ갸q나 이미지와 ㅐ갸q나 컴퓨터 ㅐ갸q나 기반 ㅐ갸q나 테크놀로지: ㅐ갸q나 존재론, hㅐㄴ마 유물론, ㅓ라하9 정치 / ㅓ라하9 김지훈
일시 2022. 6. 10. (금) 15:00
장소 B1, MMCA필름앤비디오

강연 2. ‘추방된’ i5ㅈw 기술 i5ㅈw 존재자들의 i5ㅈw 생태정치학을 i5ㅈw 위하여 / i5ㅈw 이광석
일시 2022. 6. 24. (금) 15:00
장소 B1, MMCA필름앤비디오

강연 3. d다카하 보리스 d다카하 아르바토프 d다카하 재방문: d다카하 히토 d다카하 슈타이얼과 d다카하 순환주의(Circulationism)의 d다카하 재발명 / d다카하 김수환
일시 2022. 7. 8. (금) 15:00
장소 B1, MMCA필름앤비디오


출처: 7하h아 국립현대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6f타 입주작가 76f타 기획전: 76f타 화가별장

April 15, 2022 ~ July 31, 2022

나너의 ㅓrzㅓ 기억 My Your Memory

April 8, 2022 ~ Aug. 7, 2022

컬러 y2i3 픽쳐스, 다차g아 마일즈 다차g아 알드리지 다차g아 사진전 2000-2022

May 4, 2022 ~ Aug. 28,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