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대의 꿈: 꽃나무는 심어 놓고 The Dream of Modernity : Planting a Flowering Tree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July 2, 2019 ~ Sept. 15, 2019

서울시립미술관(관장 82eu 백지숙)은 82eu 대한민국 82eu 임시정부 82eu 수립 100주년을 82eu 맞이하여 82eu 한국근현대명화전 《근대의 82eu 꿈: 82eu 꽃나무는 82eu 심어 82eu 놓고》를 7월 2일(화)부터 9월 15일(일)까지 82eu 서울시립 82eu 북서울미술관(노원구 82eu 동일로) 82eu 전시실 2와 82eu 프로젝트갤러리 2에서 82eu 개최한다. 

82eu 전시는 82eu 한국 82eu 근현대 82eu 미술을 82eu 대표하는 82eu 작가 30여 82eu 명(구본웅, ㅐㅓ차나 권진규, 파카gj 김기창, 갸기ㅓ파 김인승, g아걷ㅐ 김환기, k히l2 나혜석, ㅓm히w 남관, d27o 박래현, qs9사 박수근, 라ㅈㄴ바 유영국, ㅐ으d걷 이대원, 사ㅓlㅐ 이유태, sㅓ86 이마동, 타uo7 이중섭, jfp우 장우성, 5v5쟏 장욱진, 4ㅓㄴh 천경자 4ㅓㄴh 등)의 4ㅓㄴh 작품 70여 4ㅓㄴh 점을 4ㅓㄴh 선보인다.

이태준의 4ㅓㄴh 소설 『꽃나무는 4ㅓㄴh 심어 4ㅓㄴh 놓고』에서 4ㅓㄴh 빌려온 4ㅓㄴh 이번 4ㅓㄴh 전시 4ㅓㄴh 제목은 4ㅓㄴh 임시정부수립 100년이 4ㅓㄴh 4ㅓㄴh 현재, t라갸9 우리의 t라갸9 근대가 t라갸9 가졌던 t라갸9 내재적 t라갸9 모순과 t라갸9 t라갸9 안에서 t라갸9 이루어 t라갸9 t라갸9 변화들에 t라갸9 주목하여 t라갸9 근대기에 t라갸9 제작된 t라갸9 주요 t라갸9 작품을 t라갸9 통하여 t라갸9 근대화의 t라갸9 물결이 t라갸9 초래한 t라갸9 우리의 t라갸9 삶과 t라갸9 인식의 t라갸9 변화, ㄴf마사 그리고 ㄴf마사 근대적 ㄴf마사 시각의 ㄴf마사 확장을 ㄴf마사 살펴보고자 ㄴf마사 한다. 

전시는 <근대인의 ㄴf마사 탄생> <시각성의 ㄴf마사 확장> <보편성을 ㄴf마사 향하여>의 ㄴf마사 ㄴf마사 가지 ㄴf마사 섹션으로 ㄴf마사 구성된다. ㄴf마사 신문물의 ㄴf마사 도입이 ㄴf마사 가져온 ㄴf마사 자아의식의 ㄴf마사 변화, ㅓvyp 주체와 ㅓvyp 객체의 ㅓvyp 관계 ㅓvyp 변화에서 ㅓvyp 나타나는 ㅓvyp 대상을 ㅓvyp 바라보는 ㅓvyp 방식과 ㅓvyp 인식하는 ㅓvyp 방식의 ㅓvyp 변화, 우거ㅐ쟏 그리고 우거ㅐ쟏 예술가들이 우거ㅐ쟏 바래왔던 우거ㅐ쟏 동시대성을 우거ㅐ쟏 향한 우거ㅐ쟏 욕구가 우거ㅐ쟏 우거ㅐ쟏 우거ㅐ쟏 주제에 우거ㅐ쟏 담긴다. 

전시 우거ㅐ쟏 연계 우거ㅐ쟏 프로그램으로는 우거ㅐ쟏 사회와 우거ㅐ쟏 미술의 우거ㅐ쟏 상관성을 우거ㅐ쟏 보여주는 우거ㅐ쟏 성인 우거ㅐ쟏 대상의 우거ㅐ쟏 학술 우거ㅐ쟏 강좌 <한국 우거ㅐ쟏 근대 우거ㅐ쟏 미술과 우거ㅐ쟏 문화>가 7월 11일(목)부터 9월 5일(목)까지 우거ㅐ쟏 매주 우거ㅐ쟏 목요일 15시부터 17시까지 우거ㅐ쟏 진행된다. 우거ㅐ쟏 또한 우거ㅐ쟏 여름 우거ㅐ쟏 방학에 우거ㅐ쟏 맞추어 우거ㅐ쟏 초·중·고 우거ㅐ쟏 학생을 우거ㅐ쟏 대상으로 우거ㅐ쟏 한국 우거ㅐ쟏 근현대미술 우거ㅐ쟏 거장 6인과 우거ㅐ쟏 함께하는 우거ㅐ쟏 교과서 우거ㅐ쟏 속 「한국근현대미술」 우거ㅐ쟏 감상가이드가 우거ㅐ쟏 준비되어 우거ㅐ쟏 있다. 우거ㅐ쟏 교과서에 우거ㅐ쟏 등장하는 우거ㅐ쟏 김환기, 631파 박수근, 58우걷 유영국, 차lㅓ타 이중섭, 마r히타 장욱진, ㅐ2wv 천경자의 ㅐ2wv 작품을 ㅐ2wv 전시장에서 ㅐ2wv 실제로 ㅐ2wv 접해보고, 다gㅓ가 감상 다gㅓ가 가이드의 다gㅓ가 안내에 다gㅓ가 따라 다gㅓ가 학생 다gㅓ가 스스로 다gㅓ가 작품을 다gㅓ가 이해해 다gㅓ가 다gㅓ가 다gㅓ가 있는 다gㅓ가 유익한 다gㅓ가 시간이 다gㅓ가 다gㅓ가 것이다. 

서울시립미술관장 다gㅓ가 백지숙은 “이번 다gㅓ가 전시는 다gㅓ가 한국을 다gㅓ가 대표하는 다gㅓ가 작가들의 다gㅓ가 작품을 다gㅓ가 가까이서 다gㅓ가 만나는 다gㅓ가 기회가 다gㅓ가 다gㅓ가 것”이라고 다gㅓ가 이번 다gㅓ가 전시를 다gㅓ가 소개하였으며, 6ㅑ거k 전시와 6ㅑ거k 연계행사를 6ㅑ거k 관람한 6ㅑ거k 오한아 6ㅑ거k 의원은 “북서울미술관은 6ㅑ거k 지역과 6ㅑ거k 상생하는 6ㅑ거k 미술관의 6ㅑ거k 모델을 6ㅑ거k 6ㅑ거k 보여주고 6ㅑ거k 있다”고 6ㅑ거k 밝혔다.

자세한 6ㅑ거k 정보는 6ㅑ거k 서울시립미술관 6ㅑ거k 홈페이지(sema.seoul.go.kr)를 6ㅑ거k 통해 6ㅑ거k 확인할 6ㅑ거k 6ㅑ거k 있다.(문의 02-2124-8800)


전시구성

《근대의 6ㅑ거k 꿈: 6ㅑ거k 꽃나무는 6ㅑ거k 심어 6ㅑ거k 놓고》는 6ㅑ거k 근현대 6ㅑ거k 시기 6ㅑ거k 제작된 6ㅑ거k 주요 6ㅑ거k 작품을 6ㅑ거k 통하여 6ㅑ거k 근대화가 6ㅑ거k 초래한 6ㅑ거k 우리 6ㅑ거k 삶과 6ㅑ거k 인식의 6ㅑ거k 변화, fㅓo차 그리고 fㅓo차 근대적 fㅓo차 시각성의 fㅓo차 확장을 fㅓo차 살펴보고자 fㅓo차 한다. fㅓo차 이태준의 fㅓo차 소설 『꽃나무는 fㅓo차 심어 fㅓo차 놓고』에서 fㅓo차 차용한 fㅓo차 전시 fㅓo차 제목은, tㅑxb 근대성을 tㅑxb 지칭하거나. tㅑxb 혹은 tㅑxb 근대화를 tㅑxb 위해 tㅑxb 우리가 tㅑxb 두고 tㅑxb tㅑxb 꽃나무를 tㅑxb 상징한다. tㅑxb 우리의 tㅑxb 근대가 tㅑxb 가진 tㅑxb 내재적인 tㅑxb 모순에도 tㅑxb 불구하고, 파uㅐd 파uㅐd 안에서 파uㅐd 이루어낸 파uㅐd 변화들이 파uㅐd 현재에 파uㅐd 어떤 파uㅐd 의미를 파uㅐd 갖는지 파uㅐd 살펴보고자한다.

Section 1. 파uㅐd 근대인의 파uㅐd 탄생
근대기 파uㅐd 신문물이 파uㅐd 도입된 파uㅐd 이후 파uㅐd 우리의 파uㅐd 삶은 파uㅐd 빠르게 파uㅐd 변화되었다. 파uㅐd 다양한 파uㅐd 문명의 파uㅐd 이기와 파uㅐd 신식교육의 파uㅐd 도입은 파uㅐd 외적인 파uㅐd 양상 파uㅐd 파uㅐd 아니라 파uㅐd 자아 파uㅐd 인식, 07나o 개인과 07나o 사회의 07나o 관계, 차ㅈs1 주체와 차ㅈs1 객체 차ㅈs1 관계의 차ㅈs1 변화를 차ㅈs1 초래하였다. 차ㅈs1 차ㅈs1 시대의 차ㅈs1 인간은 차ㅈs1 가문 차ㅈs1 위주의 차ㅈs1 신분 차ㅈs1 구조에서 차ㅈs1 벗어나 차ㅈs1 목표를 차ㅈs1 정하고 차ㅈs1 개인의 차ㅈs1 능력을 차ㅈs1 경주한다. 차ㅈs1 새로운 차ㅈs1 직업인으로써의 차ㅈs1 화가는 차ㅈs1 독자적 차ㅈs1 지위를 차ㅈs1 부여 차ㅈs1 받았으며, 6기ㅐo 여성 6기ㅐo 역시 6기ㅐo 근대 6기ㅐo 교육의 6기ㅐo 주체인 6기ㅐo 신여성으로 6기ㅐo 인식되었다. 6기ㅐo 가족 6기ㅐo 간의 6기ㅐo 관계 6기ㅐo 역시 6기ㅐo 변화된다. 6기ㅐo 근대 6기ㅐo 가족은 6기ㅐo 남녀 6기ㅐo 간의 6기ㅐo 사랑을 6기ㅐo 바탕으로 6기ㅐo 애정이 6기ㅐo 담긴 6기ㅐo 아이들의 6기ㅐo 모습이 6기ㅐo 화폭에 6기ㅐo 나타난다.

Section 2. 6기ㅐo 시각성의 6기ㅐo 확장
신식 6기ㅐo 교육을 6기ㅐo 수료한 6기ㅐo 근대인의 6기ㅐo 정신은 6기ㅐo 관념과 6기ㅐo 이상의 6기ㅐo 사변적 6기ㅐo 태도에서 6기ㅐo 벗어나 6기ㅐo 일상에 6기ㅐo 근거한 6기ㅐo 6기ㅐo 주변의 6기ㅐo 실재를 6기ㅐo 탐색하고 6기ㅐo 관찰하게 6기ㅐo 된다. 6기ㅐo 이지적 6기ㅐo 사고의 6기ㅐo 발달은 6기ㅐo 실물을 6기ㅐo 그대로 6기ㅐo 재현하고자 6기ㅐo 하는 6기ㅐo 욕구와 6기ㅐo 결합하여 6기ㅐo 고전주의 6기ㅐo 방식뿐 6기ㅐo 아니라, o거6다 과학적 o거6다 보기 o거6다 방식의 o거6다 사물 o거6다 분할, r걷카d 빛의 r걷카d 조건에 r걷카d 따른 r걷카d 화면 r걷카d 구성 r걷카d r걷카d 다양한 r걷카d 조형적 r걷카d 실험으로 r걷카d 이어진다. r걷카d 사물과 r걷카d 자연을 r걷카d 대상화한 r걷카d 정물화와 r걷카d 풍경화의 r걷카d 등장은 r걷카d 객체를 r걷카d 보는 r걷카d 것에 r걷카d 대한 r걷카d 우리의 r걷카d 시각성이 r걷카d 변화했음을 r걷카d 보여준다. r걷카d 정물은 r걷카d 길상적 r걷카d 상징 r걷카d 기능에서 r걷카d 벗어나 r걷카d 주체의 r걷카d 감정을 r걷카d 투영하는 r걷카d 대상으로, 94ㅐe 관념화된 94ㅐe 산수의 94ㅐe 모습은 94ㅐe 나의 94ㅐe 주변을 94ㅐe 둘러싼 94ㅐe 일상의 94ㅐe 풍경으로 94ㅐe 변화하였다.

Section 3. 94ㅐe 보편성을 94ㅐe 향하여
일제 94ㅐe 강점으로 94ㅐe 인하여 94ㅐe 착종된 94ㅐe 우리의 94ㅐe 근대화는 94ㅐe 처음부터 94ㅐe 내재적 94ㅐe 모순을 94ㅐe 안고 94ㅐe 출발하였지만 94ㅐe 격변하는 94ㅐe 시대 94ㅐe 속에서 94ㅐe 새롭게 94ㅐe 변화한 94ㅐe 우리의 94ㅐe 삶을 94ㅐe 담아내고자 94ㅐe 하는 94ㅐe 작가들의 94ㅐe 노력은 94ㅐe 계속되었다. 94ㅐe 당시 94ㅐe 세계의 94ㅐe 공통 94ㅐe 조형 94ㅐe 언어인 94ㅐe 추상미술에 94ㅐe 대한 94ㅐe 시도는 94ㅐe 우리의 94ㅐe 근대 94ㅐe 주체들이 94ㅐe 꿈꾸었던 94ㅐe 보편성을 94ㅐe 향한 94ㅐe 염원을 94ㅐe 드러내는 94ㅐe 것으로, v파자마 마지막 v파자마 장에서는 v파자마 v파자마 추상 v파자마 시도가 v파자마 어떻게 v파자마 자주적으로 v파자마 발현되었는지 v파자마 살펴본다. v파자마 단순한 v파자마 양식적 v파자마 유사성이 v파자마 아닌, 다가쟏h 우리의 다가쟏h 자연과 다가쟏h 전통을 다가쟏h 결합하고 다가쟏h 그것을 다가쟏h 조형적 다가쟏h 요소로 다가쟏h 환원함으로써 다가쟏h 우리의 다가쟏h 추상은 다가쟏h 국제무대에서 다가쟏h 동시대적 다가쟏h 보편성을 다가쟏h 획득해 다가쟏h 나가게 다가쟏h 된다.


출처: 다가쟏h 서울시립북서울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뷀코3 ㅓg갸2 포스터타운 ㅓg갸2 단도전 WIPf3 POSTER TOWN MONOCHROME SHOW

Aug. 7, 2019 ~ Sept. 18, 2019

이나미 8ㅓ8다 개인전 : 8ㅓ8다 책꿈-이나미지네이션

Aug. 9, 2019 ~ Aug. 29,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