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나 개인전 : 너와나와너와나 GuNa : you And i And you And i

갤러리기체

Oct. 31, 2019 ~ Nov. 21, 2019

갤러리 ㅐ라2다 기체는 ㅐ라2다 구나 ㅐ라2다 작가(b.1982)의 ㅐ라2다 ㅐ라2다 번째 ㅐ라2다 개인전 〈너와나와너와나 you And i And you And i 〉를 10월 31일부터 11월 21일까지 ㅐ라2다 개최한다. ㅐ라2다 작가는 ㅐ라2다 특정 ㅐ라2다 심리상태와 ㅐ라2다 연관되는 ㅐ라2다 내면의 ㅐ라2다 이미지들을 ㅐ라2다 모티브 ㅐ라2다 삼아 ㅐ라2다 대상과 ㅐ라2다 주체가 ㅐ라2다 명확하게 ㅐ라2다 구분되지 ㅐ라2다 않는 ㅐ라2다 경계, 으파갸a 으파갸a 모호함 으파갸a 내지 으파갸a 불연속에 으파갸a 주목해왔다. 으파갸a 지난 으파갸a 전시 으파갸a 이후 2년만에 으파갸a 갖는 으파갸a 이번 으파갸a 개인전 으파갸a 역시 으파갸a 그런 으파갸a 작가적 으파갸a 관심의 으파갸a 연장선에서 으파갸a 회화, 히ㅓds 공간설치, y4ri 드로잉 y4ri 등의 y4ri 신작들을 y4ri 선보인다. 

작가가 y4ri 이번 y4ri 작품들의 y4ri 중심 y4ri 소재로 y4ri 선택하고 y4ri 있는 y4ri 것은 y4ri 들이나 y4ri 강의 y4ri 풍경 y4ri 나아가 y4ri 주변 y4ri 혹은 y4ri 다른 y4ri 작가 y4ri 작품(권진규 y4ri 작가의 y4ri 작품에 y4ri 등장하는 y4ri 인물 y4ri 등)의 y4ri 인물들이다. y4ri 이들은 y4ri 화면의 y4ri 절제된 y4ri 톤과 y4ri 형태 y4ri 안에서 y4ri 경계 y4ri 없이 y4ri 하나로 y4ri 이어진 y4ri 듯하다가도, 2q카e 끝내 2q카e 엇갈리며 2q카e 부조화한다. 2q카e 절제된 2q카e 회화적 2q카e 효과는 2q카e 무엇보다 2q카e 대상과 2q카e 형태의 2q카e 선명함이 2q카e 도드라진 2q카e 전작들과 2q카e 가장 2q카e 대비되는 2q카e 면모라고 2q카e 2q카e 2q카e 있다. 2q카e 또한 2q카e 전시장을 2q카e 하나의 2q카e 몸으로 2q카e 가정해 2q카e 위치시킨 2q카e 공간설치 2q카e 작업들은 2q카e 기울어진 2q카e 척추인 〈화이트 2q카e 본〉과 2q카e 척추의 2q카e 뼛조각인 〈화이트 2q카e 2q카e 프롬 2q카e 어드레스〉로 2q카e 나눠진다. 2q카e 그리고 2q카e 2q카e 역시 2q카e 다른 2q카e 작품들처럼 2q카e 부분 2q카e 또는 2q카e 전체로 2q카e 연결돼 2q카e 보이지만, ay하ㅐ 결국 ay하ㅐ 엇갈리고, 1ㅓ다j 파편으로 1ㅓ다j 흩어진다. 1ㅓ다j 작업들 1ㅓ다j 고유의 1ㅓ다j 개별성은 1ㅓ다j 작업 1ㅓ다j 전반에 1ㅓ다j 걸쳐 1ㅓ다j 일정하게 1ㅓ다j 유지된 1ㅓ다j 채도와 1ㅓ다j 표면을 1ㅓ다j 물결처럼 1ㅓ다j 처리한 1ㅓ다j 방식이 1ㅓ다j 의도하듯 1ㅓ다j 하나의 1ㅓ다j 덩어리로 1ㅓ다j 뭉쳐져 1ㅓ다j 분명한 1ㅓ다j 방향을 1ㅓ다j 지시한다. 1ㅓ다j 다만 1ㅓ다j 그럼에도 ‘분명한 1ㅓ다j 지시’는 1ㅓ다j 기대와 1ㅓ다j 달리 1ㅓ다j 손(언어)에 1ㅓ다j 잡히지 1ㅓ다j 않는다. 1ㅓ다j 언어적(이성적) 1ㅓ다j 1ㅓ다j 너머의 1ㅓ다j 무엇이기 1ㅓ다j 때문이다. 1ㅓ다j 구나 1ㅓ다j 작가 1ㅓ다j 현재 1ㅓ다j 작업의 1ㅓ다j 처음도 1ㅓ다j 끝도 1ㅓ다j 바로 1ㅓ다j 거기에 1ㅓ다j 있다. 

“화이트블랙돌사이베이지오렌지두눈을 1ㅓ다j 마주한다.
1ㅓ다j 그늘 1ㅓ다j 아래 1ㅓ다j 오렌지살구햇빛주름으로 1ㅓ다j 시선을 1ㅓ다j 흘리고
누구라 1ㅓ다j 1ㅓ다j 1ㅓ다j 없이 1ㅓ다j 우리는 1ㅓ다j 물빛얼굴이 1ㅓ다j 된다.
문득 1ㅓ다j 병상위에 1ㅓ다j 벽지가 1ㅓ다j 우리의 1ㅓ다j 얼굴과도 1ㅓ다j 같았던 1ㅓ다j 1ㅓ다j 같다.
우리는 1ㅓ다j 브라운그레이블루천과 1ㅓ다j 1ㅓ다j 몸과도 1ㅓ다j 같이 1ㅓ다j 포옹한다.
에머랄드베이지죽음… 1ㅓ다j 꿈을 1ㅓ다j 이어나가야지.
넘실거리는 1ㅓ다j 화이트에머랄드블루바다, 걷w바0 바닷물과 걷w바0 포말이 걷w바0 흐려지고 걷w바0 다시금 걷w바0 선명해진다.
입에 걷w바0 담긴 걷w바0 잿빛오렌지올리브굴, kz으n 서둘러 kz으n 삼켜야할까.
우리는 kz으n 예전보다는 kz으n 조금 kz으n 휘어진 kz으n 하얀뼈로 kz으n 착장한다.
바닷물과 kz으n 포말이 kz으n 흐려지고 kz으n 다시금 kz으n 선명해지더니 kz으n 뼛조각으로 kz으n 변신한다.
“다시 kz으n kz으n 눈을 kz으n 마주하자.” kz으n 눈을 kz으n 깜빡, cuk라 돌아갈 cuk라 주소를 cuk라 떠올리며 cuk라 동시에 cuk라 지워나간다.”
구나 cuk라 작가 cuk라 작업노트 中

구나 cuk라 작가(b.1982)는 cuk라 수원대학교 cuk라 조소학과와 cuk라 홍익대학교 cuk라 회화과 cuk라 석사과정을 cuk라 졸업했다. cuk라 오뉴월이주헌 (2017, 73거l 서울), i하yf 플레이스막 (2012, ㅓㅐㅈㅓ 서울), 걷z우거 쿤스트독(2011, s마b나 서울)에서 s마b나 개인전을 s마b나 가졌고, qm파r 봉평콧등작은미술관 (2018, 9걷y7 평창), kㅐ자라 인천아트플랫폼B동갤러리 (2018, c거09 인천), 다ws3 국립아시아문화전당 (2016, 사vi6 광주) 사vi6 등의 사vi6 그룹전에 사vi6 참가했다. 사vi6 현재, uㅓㅑ갸 박수근미술관 uㅓㅑ갸 레지던시 uㅓㅑ갸 입주 uㅓㅑ갸 작가로 uㅓㅑ갸 선정돼 uㅓㅑ갸 활동하고 uㅓㅑ갸 있다. 

후원: uㅓㅑ갸 문화체육관광부, 타가으2 서울특별시, zi자파 서울문화재단

출처: zi자파 갤러리기체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구나

현재 진행중인 전시

박소영 마가h아 개인전 : 마가h아 뿔 BBULL

Nov. 7, 2019 ~ Dec. 5, 2019

Kenny Scharf : ANXIOUSLY OPTIMISTIC

Oct. 23, 2019 ~ Nov. 22,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