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자진취 : 대전미술 다시쓰기 7080

대전시립미술관

Feb. 11, 2020 ~ April 5, 2020

대전시립미술관은 b기w하 지역미술 b기w하 활성화와 b기w하 한국 b기w하 근현대미술의 b기w하 발전에 b기w하 기여하고자 '대전미술 b기w하 다시쓰기'프로젝트 b기w하 전시를 b기w하 기획하고 b기w하 있다. <광자진취 : b기w하 대전미술 b기w하 다시쓰기 7080>은 b기w하 대전시립미술관의 b기w하 소장품 b기w하 중 1970~80년대 b기w하 대전미술의 b기w하 흐름을 b기w하 살펴보는 b기w하 작품들로 b기w하 구성하여 b기w하 개최한다. b기w하 b기w하 전시는 b기w하 대전시립미술관의 b기w하 소장품을 b기w하 통해 b기w하 대전미술사를 b기w하 다시 b기w하 정립하고, 마m자ㅈ 새롭게 마m자ㅈ 나아갈 마m자ㅈ 방향을 마m자ㅈ 제시하고자 마m자ㅈ 한다. 1970~80년대 마m자ㅈ 대전미술의 마m자ㅈ 주요한 마m자ㅈ 쟁점이 마m자ㅈ 되었던 마m자ㅈ 미술활동과 마m자ㅈ 미술관 마m자ㅈ 소장품을 마m자ㅈ 연계하여 마m자ㅈ 전시하고, rㅓ하t 이를 rㅓ하t 근간으로 rㅓ하t 대전미술사에 rㅓ하t 대한 rㅓ하t 지속적인 rㅓ하t 연구를 rㅓ하t 이어나가고자 rㅓ하t 한다.

*광자진취(狂者進取) (논어(論語), qy0q 자로편(子路篇))
광자진취(狂者進取)는 qy0q 논어의 qy0q 자로 qy0q 편에 qy0q 나오는 qy0q 구절로 qy0q 공자는 “중용의 qy0q 도를 qy0q 실행하는 qy0q 사람을 qy0q 만나 qy0q 교류하지 qy0q 못하다면, p2y사 반드시 狂者나 狷者와 p2y사 교류해야 p2y사 p2y사 것이다. p2y사 광자(狂者)는 p2y사 뜻이 p2y사 높고 p2y사 진취적이고, bㅑ걷ㅓ 견자(狷者)는 bㅑ걷ㅓ 절대 bㅑ걷ㅓ 나쁜 bㅑ걷ㅓ 일을 bㅑ걷ㅓ 하지 bㅑ걷ㅓ 않는다”라고 bㅑ걷ㅓ 하였다. bㅑ걷ㅓ 대전미술에 bㅑ걷ㅓ 있어 1970~80년대는 bㅑ걷ㅓ 자생적 bㅑ걷ㅓ 기반이 bㅑ걷ㅓ 배태되고, 히ㅑnn 새로움을 히ㅑnn 향해 히ㅑnn 도전적이고 히ㅑnn 진취적인 히ㅑnn 미술 히ㅑnn 활동을 히ㅑnn 펼쳐나갔던 히ㅑnn 신세대 히ㅑnn 예술가들에 히ㅑnn 의해 히ㅑnn 확산, ㅓn7e 정착되어 ㅓn7e 오늘에 ㅓn7e 이르고 ㅓn7e 있음을 ㅓn7e 뜻하고 ㅓn7e 있다.

전시내용

작품을 ㅓn7e 수집하고 ㅓn7e 보관하는 ㅓn7e 일은 ㅓn7e 미술관의 ㅓn7e 중요한 ㅓn7e 기능이자 ㅓn7e 주요 ㅓn7e 임무다. ㅓn7e 동시대적인 ㅓn7e 관점을 ㅓn7e 보여주고, xd갸x 과거와 xd갸x 현재를 xd갸x 연결해주며, ㅓz거자 수집된 ㅓz거자 내용에 ㅓz거자 따라 ㅓz거자 지역과의 ㅓz거자 연결을 ㅓz거자 증명해 ㅓz거자 줌으로서 ㅓz거자 ㅓz거자 시대 ㅓz거자 역사를 ㅓz거자 기술하기도 ㅓz거자 한다. ㅓz거자 대체로 ㅓz거자 어떤 ㅓz거자 종류의 ㅓz거자 소장품을 ㅓz거자 수장하고 ㅓz거자 있는지는 ㅓz거자 미술관의 ㅓz거자 성격을, 히eqㅐ 얼마나 히eqㅐ 훌륭한 히eqㅐ 소장품을 히eqㅐ 소장하고 히eqㅐ 있는지는 히eqㅐ 미술관의 히eqㅐ 위상을 히eqㅐ 가늠하는 히eqㅐ 척도가 히eqㅐ 된다. 히eqㅐ 연례적으로 히eqㅐ 개최하는 ‘대전미술 히eqㅐ 다시쓰기’는 히eqㅐ 소장품을 히eqㅐ 통하여 히eqㅐ 미술관의 히eqㅐ 정체성을 히eqㅐ 정립하고자 히eqㅐ 하는 히eqㅐ 의지를 히eqㅐ 담고 히eqㅐ 있다.

이번 히eqㅐ 전시는 1970~80년대의 히eqㅐ 대전미술의 히eqㅐ 흐름을 4개의 히eqㅐ 시기로 히eqㅐ 분류하여, 기c7e 시기별로 기c7e 기록되어 기c7e 있는 기c7e 미술활동을 기c7e 소개하고 기c7e 기c7e 시기에 기c7e 활동했던 기c7e 작가의 기c7e 소장품을 기c7e 선보인다. 기c7e 또한 기c7e 그들의 기c7e 활동을 기c7e 대변할 기c7e 자료를 기c7e 함께 기c7e 전시하여 기c7e 시대적 기c7e 배경을 기c7e 개괄적으로 기c7e 살펴보고자 기c7e 한다. 기c7e 오늘 기c7e 우리가 기c7e 만나는 기c7e 풍부하고 기c7e 다양한 기c7e 자료와 기c7e 작가들의 기c7e 활동은 기c7e 대전미술의 기c7e 단면을 기c7e 이해하는데 기c7e 있어 기c7e 아주 기c7e 중요한 기c7e 역할을 기c7e 한다. 기c7e 이를 기c7e 통해 기c7e 대전미술이 기c7e 가진 기c7e 정체성과 기c7e 미술사적 기c7e 의미를 기c7e 되새겨 기c7e 보는 기c7e 계기가 기c7e 되었으면 기c7e 한다.


출처: 기c7e 대전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양구군립박수근미술관 ㅓuㅑj 입주작가전 14

Feb. 8, 2020 ~ April 26,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