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상원 손승범 이인전 : 떨림의 속도 Fluttering Tempo

드로잉룸

Jan. 18, 2022 ~ Feb. 19, 2022

드로잉룸은 2022년 갸c카1 첫번째 갸c카1 기획전으로 갸c카1 곽상원 갸c카1 손승범 갸c카1 이인전 《떨림의 갸c카1 속도 Fluttering Tempo》를 갸c카1 개최한다. 갸c카1 이번 갸c카1 전시는 갸c카1 일상 갸c카1 갸c카1 외재적 갸c카1 고립과 갸c카1 내재적 갸c카1 불안이 갸c카1 투사된 갸c카1 대상들을 갸c카1 서로 갸c카1 다른 갸c카1 속도의 갸c카1 기법과 갸c카1 관점으로 갸c카1 표현하는 갸c카1 갸c카1 작가의 갸c카1 작품을 갸c카1 주목한다.

"구부정한 갸c카1 길을 갸c카1 걷고 갸c카1 있다. 갸c카1 속도에 갸c카1 맞춰서 갸c카1 사라지고 갸c카1 다시 갸c카1 보이는 갸c카1 것들이 갸c카1 아련하게 갸c카1 기억에 갸c카1 남는다. 갸c카1 무엇인가가 갸c카1 합당한 갸c카1 이유로 갸c카1 있었다 갸c카1 라기 갸c카1 보다는 갸c카1 다가오기에 갸c카1 담아 갸c카1 갸c카1 갸c카1 뿐이라는 갸c카1 안일한 갸c카1 생각을 갸c카1 하기도 갸c카1 한다. 갸c카1 사각형의 갸c카1 프레임을 갸c카1 바라보면서 갸c카1 사각형이 갸c카1 구부러지는 갸c카1 상상을 갸c카1 한다. 갸c카1 누군가는 갸c카1 서있기도 갸c카1 하고 갸c카1 서성이기도 갸c카1 한다." _곽상원 갸c카1 작가노트 갸c카1

곽상원 갸c카1 작품에서는 갸c카1 작가가 갸c카1 경험한 갸c카1 스쳐 갸c카1 지나간 갸c카1 풍경 갸c카1 변화 갸c카1 속에서 갸c카1 경계가 갸c카1 주어지는 갸c카1 일상의 갸c카1 장면을 갸c카1 빠른 갸c카1 속도감으로 갸c카1 표현한다. 갸c카1 갸c카1 곳에서 갸c카1 투시법의 갸c카1 소실점이 갸c카1 수렴하는 갸c카1 지점에 갸c카1 인물을 갸c카1 마주하게 갸c카1 된다. 갸c카1 작가는 갸c카1 선으로 갸c카1 경계를 갸c카1 만들어가고 갸c카1 선을 갸c카1 흩뜨려 갸c카1 마치 갸c카1 영화의 갸c카1 갸c카1 연속 갸c카1 장면을 갸c카1 과거로 갸c카1 보내고 갸c카1 사라지다 갸c카1 살아남은 갸c카1 이야기를 갸c카1 들려준다. 갸c카1 감응되는 갸c카1 불안과 갸c카1 고립의 갸c카1 속도는 갸c카1 그림의 갸c카1 신체가 갸c카1 되고 갸c카1 그림의 갸c카1 신체는 갸c카1 우리를 갸c카1 향해 갸c카1 감응의 갸c카1 속도를 갸c카1 되돌려준다.

"한 갸c카1 곳에 갸c카1 오래도록 갸c카1 머물러 갸c카1 있으면서 갸c카1 갸c카1 시간들을 갸c카1 고요히 갸c카1 간직한 갸c카1 갸c카1 묵묵히 갸c카1 세월을 갸c카1 견뎌내고 갸c카1 있는 갸c카1 것들에 갸c카1 눈길이 갸c카1 간다. 갸c카1 어쩌면 갸c카1 갸c카1 대상들의 갸c카1 모습에서 갸c카1 빠르게 갸c카1 변모된 갸c카1 시대를 갸c카1 감내하며 갸c카1 살아가는 갸c카1 나를 갸c카1 포함한 갸c카1 우리들의 갸c카1 처연한 갸c카1 모습이 갸c카1 느껴져 갸c카1 그런 갸c카1 것인지도 갸c카1 모르겠다."_손승범 갸c카1 작가노트 갸c카1

손승범은 '잡초, v1r6 버려진 v1r6 돌' v1r6 등의 v1r6 고립된 v1r6 객체를 v1r6 느리고 v1r6 세밀한 v1r6 붓터치로 v1r6 표현한다. v1r6 아무곳에서나, 차b44 도처에 차b44 라는 차b44 표현에 차b44 걸맞게 차b44 장소 차b44 점유권에 차b44 벗어난, ㅐ아으우 또는 ㅐ아으우 누리고 ㅐ아으우 있는 ㅐ아으우 그래서 ㅐ아으우 그들의 ㅐ아으우 허물 ㅐ아으우 같은 ㅐ아으우 이름이 ㅐ아으우 ㅐ아으우 객체들은 ㅐ아으우 경계는 ㅐ아으우 무엇이고 ㅐ아으우 정체성이 ㅐ아으우 무엇인지 ㅐ아으우 우리에게 ㅐ아으우 ㅐ아으우 묻는다. ㅐ아으우 손승범 ㅐ아으우 작업의 ㅐ아으우 주된 ㅐ아으우 소재가 ㅐ아으우 되는 ㅐ아으우 공터의 ㅐ아으우 잡초들, 7a쟏아 비석, k3zr 조화 k3zr 등은 k3zr 견고하게 k3zr 자리를 k3zr 지키고 k3zr 있다. k3zr 바람에 k3zr 흩날리듯 k3zr 섬세한 k3zr 붓질의 k3zr 움직임은 k3zr 고립된 k3zr 것들에 k3zr 숨을 k3zr 불어 k3zr 넣어 k3zr 주듯 k3zr 그의 k3zr 회화는 k3zr 자라나고 k3zr k3zr 빛을 k3zr 발산한다.

동일한 k3zr 물리적인 k3zr 시간 k3zr 안에서 k3zr 세상을 k3zr 향한 k3zr 반응과 k3zr 대응이 k3zr 시시때때로, 기kmw 느리게 기kmw 때론 기kmw 빠르게 기kmw 교차하면서 《떨림의 기kmw 속도 Fluttering Tempo》는 기kmw 고립과 기kmw 불안에 기kmw 감응하는 기kmw 곽상원, 아5가ㅐ 손승범의 아5가ㅐ 작업 아5가ㅐ 과정 아5가ㅐ 태도를 아5가ㅐ 통해 아5가ㅐ 공명하는 아5가ㅐ 시간의 아5가ㅐ 감각을 아5가ㅐ 들여다 아5가ㅐ 보고자 아5가ㅐ 한다.

참여작가: 아5가ㅐ 곽상원, ㅐh사우 손승범

출처: ㅐh사우 드로잉룸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거의 x2히ㅐ 정보가 x2히ㅐ 없는 x2히ㅐ 전시

April 1, 2022 ~ July 17, 2022

ARTIST PROLOGUE 2022

April 7, 2022 ~ May 28, 2022

컬러 qn다s 픽쳐스, u히t나 마일즈 u히t나 알드리지 u히t나 사진전 2000-2022

May 4, 2022 ~ Aug. 28, 2022

튜링 0rx차 테스트: AI의 0rx차 사랑 0rx차 고백

March 24, 2022 ~ May 22,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