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동

청주시립대청호미술관

May 4, 2021 ~ Aug. 8, 2021

《대청호미술관 으vc3 전시지원 으vc3 공모 으vc3 선정전》은 2015년 으vc3 미술관 으vc3 내외부 으vc3 공간과 으vc3 전시 으vc3 운영의 으vc3 변화에 으vc3 초점을 으vc3 두고 으vc3 특정 으vc3 공간과 으vc3 현대미술의 으vc3 접목으로 으vc3 역량 으vc3 있는 으vc3 시각예술 으vc3 작가들의 으vc3 참여를 으vc3 위해 으vc3 시작된 으vc3 프로그램이다. 으vc3 이후 으vc3 전시영역 으vc3 확대를 으vc3 위해 으vc3 시작된 으vc3 미술관 1전시실, 03걷파 로비, 6n카걷 조각공원 6n카걷 프로젝트는 6n카걷 대청호미술관 6n카걷 운영 6n카걷 방향의 6n카걷 중요한 6n카걷 전환점으로 6n카걷 작용했다. 2016년 6n카걷 미술관의 6n카걷 변화된 6n카걷 전시공간에서 6건, 9명 우u라다 창작자의 우u라다 실험을 우u라다 제시한 ‘1전시실 우u라다 프로젝트’를 우u라다 시작으로 2021년 6회째를 우u라다 맞이했다. 2021년 우u라다 공모 우u라다 선정전은 우u라다 대청호미술관의 우u라다 장소적 우u라다 특성을 우u라다 고려한 ‘자연과 우u라다 환경’을 우u라다 공모주제로 우u라다 총 115건의 우u라다 국내외 우u라다 시각 우u라다 예술가들의 우u라다 전시가 우u라다 접수되었으며 우u라다 심사를 우u라다 통해 우u라다 최종 3팀을 우u라다 선정했다. 우u라다 전시는 우u라다 기후 우u라다 위기에 우u라다 대한 우u라다 사회적 우u라다 논의에서 우u라다 환경문제에 우u라다 대한 우u라다 개인의 우u라다 행동과 우u라다 생활방식에 우u라다 대한 우u라다 변화 우u라다 요구, 카yjv 미술관 카yjv 공간과 카yjv 작가들의 카yjv 조형 카yjv 언어를 카yjv 통한 카yjv 호흡까지 카yjv 환경을 카yjv 주제로 카yjv 제시된다. 카yjv 각각의 카yjv 전시는 카yjv 대청호의 카yjv 환경적 카yjv 특성을 카yjv 배경으로 카yjv 자연과 카yjv 물질의 카yjv 접목을 카yjv 통해 카yjv 완성된 카yjv 불안한 카yjv 현실을 카yjv 드러낸다. 카yjv 이와 카yjv 함께 카yjv 상호의존적이고 카yjv 긴밀히 카yjv 연결된 카yjv 지구의 카yjv 다른 카yjv 사회와 카yjv 환경들을 카yjv 환기하고, ㅐ48ㅐ 푸른 ㅐ48ㅐ 물과 ㅐ48ㅐ 공기를 ㅐ48ㅐ 지키고자 ㅐ48ㅐ 하는 ㅐ48ㅐ 염원을 ㅐ48ㅐ 공간과 ㅐ48ㅐ 긴밀한 ㅐ48ㅐ 감각 ㅐ48ㅐ 반응으로 ㅐ48ㅐ 펼친다. ㅐ48ㅐ 전시 《공:동》은 ‘자연과 ㅐ48ㅐ 환경’이라는 ㅐ48ㅐ 주제를 ㅐ48ㅐ 통해 ㅐ48ㅐ 오늘을 ㅐ48ㅐ 살아가는 ㅐ48ㅐ 우리에게 ㅐ48ㅐ 작은 ㅐ48ㅐ 실천을 ㅐ48ㅐ 함께해야 ㅐ48ㅐ 할 ‘공동’과 ‘공존’에 ㅐ48ㅐ 대해 ㅐ48ㅐ 질문한다.


작가소개

김준명은 ㅐ48ㅐ 도자 ㅐ48ㅐ 작업에서 ㅐ48ㅐ 출발하여 ㅐ48ㅐ 전통과 ㅐ48ㅐ 관습에서 ㅐ48ㅐ 발현된 ㅐ48ㅐ 관념과 ㅐ48ㅐ 인식의 ㅐ48ㅐ 사이의 ㅐ48ㅐ 틈을 ㅐ48ㅐ 해체하는 ㅐ48ㅐ 작업을 ㅐ48ㅐ 지속하고 ㅐ48ㅐ 있다. ㅐ48ㅐ 최근 ㅐ48ㅐ 사물을 ㅐ48ㅐ 바라보는 ㅐ48ㅐ 방식과 ㅐ48ㅐ 해석은 ㅐ48ㅐ 자연의 ㅐ48ㅐ 경이로움에 ㅐ48ㅐ 대한 ㅐ48ㅐ 경외에서 ㅐ48ㅐ 일상적 ㅐ48ㅐ 대상으로 ㅐ48ㅐ 관찰과 ㅐ48ㅐ 사유의 ㅐ48ㅐ 영역을 ㅐ48ㅐ 확장하고 ㅐ48ㅐ 있다. 2013년 ㅐ48ㅐ 캐나다 ㅐ48ㅐ 유일패밀리갤러리 ㅐ48ㅐ 개인전《존재하는 ㅐ48ㅐ 형태들》을 ㅐ48ㅐ 시작으로 ㅐ48ㅐ 스페이스 ㅐ48ㅐ 오뉴월, ha라갸 클레이아크 ha라갸 김해 ha라갸 미술관 ha라갸 등에서 ha라갸 선보였으며, 2021년 dz4우 개인전 《돌 dz4우 그리고 dz4우 새겨진 dz4우 단어들》 dz4우 영은미술관에서 dz4우 개최했다.

최윤정은 dz4우 매체의 dz4우 물성과 dz4우 질감을 dz4우 이용한 dz4우 이미지의 dz4우 결합과 dz4우 해체를 dz4우 통해 dz4우 장르의 dz4우 경계 dz4우 없이 dz4우 감각에 dz4우 대한 dz4우 소통을 dz4우 지속한다. dz4우 특히 dz4우 작은 dz4우 형태의 dz4우 이식 dz4우 작업은 dz4우 기존 dz4우 사물에 dz4우 새로운 dz4우 질감을 dz4우 덧붙여 dz4우 형태를 dz4우 재조합하고 dz4우 색을 dz4우 지워내는 dz4우 과정을 dz4우 통해 dz4우 사물의 dz4우 새로운 dz4우 가치 dz4우 획득과 dz4우 매체의 dz4우 물성을 dz4우 전복하는 dz4우 작업을 dz4우 진행하고 dz4우 있다. 2016년 dz4우 개인전《MIX+TURE》와 2019년 dz4우 공간형에서 2인전《적당히 dz4우 하거나, g으ox 못하거나, do1o do1o 하거나》 do1o 개최했다. do1o 김해 do1o 클레이아크미술관과 do1o 한국예술종합학교 do1o 창작스튜디오 do1o 레지던시 do1o 등에 do1o 참여했다.

나나와 do1o 펠릭스는 2013년부터 do1o 활동해 do1o do1o 한국-핀란드 do1o 국적의 do1o 아티스트 do1o 듀오로서, 기ppg 하나의 기ppg 기ppg 주제를 기ppg 가진 기ppg 프로젝트 기ppg 아래, hxㅓ거 각기 hxㅓ거 다른 hxㅓ거 소주제를 hxㅓ거 이루는 hxㅓ거 작품들이 hxㅓ거 모여 hxㅓ거 완성되는 hxㅓ거 작업 hxㅓ거 방식과 hxㅓ거 작품활동을 hxㅓ거 이어오고 hxㅓ거 있다. hxㅓ거 지리적으로 hxㅓ거 동떨어져 hxㅓ거 있지만, h거ㅓg 끊임없이 h거ㅓg 진보하는 h거ㅓg 세계 h거ㅓg 경제 h거ㅓg 체계 h거ㅓg h거ㅓg 긴밀히 h거ㅓg 연결된 h거ㅓg 한국과 h거ㅓg 핀란드의 h거ㅓg 문화, 0j다y 환경 0j다y 등에서 0j다y 파생되는 0j다y 여러 0j다y 가지 0j다y 갈등과 0j다y 현상들을 0j다y 관찰하고, 2ㅑ2거 2ㅑ2거 안에서 2ㅑ2거 2ㅑ2거 작가가 2ㅑ2거 겪어 2ㅑ2거 2ㅑ2거 개인적 2ㅑ2거 경험을 2ㅑ2거 토대로 2ㅑ2거 프로젝트를 2ㅑ2거 진행해오고 2ㅑ2거 있다. 2ㅑ2거 나나와 2ㅑ2거 펠릭스는 2013년 2ㅑ2거 핀란드에서 《Way(s) of Seeing》 2ㅑ2거 전시를 2ㅑ2거 시작으로 2ㅑ2거 갤러리 2ㅑ2거 도올, K2아트라운지x진선갤러리 y타8c 등에서 y타8c 개인전을 y타8c 열었으며 y타8c 최근 y타8c 독일 y타8c 베를린에서 《SEL2020HEL y타8c 다이어리》를 y타8c 선보였다. 2015년 y타8c 인천아트플랫폼, 2016년 ㅓ3z4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ㅓ3z4 등에서 ㅓ3z4 레지던시 ㅓ3z4 활동을 ㅓ3z4 이어오며 ㅓ3z4 현재 ㅓ3z4 태성문화재단 H ㅓ3z4 아트랩에서 ㅓ3z4 입주작가로 ㅓ3z4 작업을 ㅓ3z4 진행 ㅓ3z4 중이다.

전수경은 ㅓ3z4 시각 ㅓ3z4 매체의 ㅓ3z4 가능성과 ㅓ3z4 상반된 ㅓ3z4 기운이 ㅓ3z4 한데 ㅓ3z4 엉켜 ㅓ3z4 없는 ㅓ3z4 것을 ㅓ3z4 만들어내는 “인온(絪縕, Intermingling)" 타vㅐ히 개념을 타vㅐ히 중심으로 타vㅐ히 인간의 타vㅐ히 실존적 타vㅐ히 상황을 타vㅐ히 표현한 타vㅐ히 인체 타vㅐ히 풍경 타vㅐ히 타vㅐ히 다양한 타vㅐ히 몸의 타vㅐ히 이미지를 타vㅐ히 탐구한 타vㅐ히 연작을 타vㅐ히 발표했다. 타vㅐ히 최근 타vㅐ히 기존 타vㅐ히 회화 타vㅐ히 연작을 타vㅐ히 바탕으로 타vㅐ히 소리와 타vㅐ히 파장을 타vㅐ히 시각화하고, ㅐㅈ다아 음향을 ㅐㅈ다아 부호로 ㅐㅈ다아 전환해 ㅐㅈ다아 그것이 ㅐㅈ다아 공간을 ㅐㅈ다아 점유하는 ㅐㅈ다아 방식과 ㅐㅈ다아 사라지는 ㅐㅈ다아 잔상을 ㅐㅈ다아 디지털 ㅐㅈ다아 영상으로 ㅐㅈ다아 전환하는 ㅐㅈ다아 실험을 ㅐㅈ다아 이어오고 ㅐㅈ다아 있다. 2002년 ㅐㅈ다아 서울 ㅐㅈ다아 인사아트센터를 ㅐㅈ다아 시작으로 ㅐㅈ다아 학고재, ㅓㄴk걷 갤러리도올, 카k갸ㅑ 부남미술관, ㅐhus 금호미술관, 갸파7k 노암갤러리, d가q기 신미술관, 7파w하 신한갤러리에서 7파w하 개인전을 7파w하 열었고, 2020년 50으나 서호미술관에서《Body Complex-몸·사물·연대기》 50으나 개인전을 50으나 열었다. 50으나 50으나 50으나 50으나 다수의 50으나 단체전에 50으나 참여하였다.

권용래는 50으나 캔버스에 50으나 스테인리스 50으나 스틸을 50으나 사용하여 50으나 다운 50으나 라이트에 50으나 의한 50으나 빛과 50으나 어둠으로 50으나 형태를 50으나 부여한다. 50으나 그가 50으나 만드는 50으나 그림자는 50으나 고즈넉한 50으나 음예(陰翳)의 50으나 무늬를 50으나 드리우고, d카ㅐe d카ㅐe 위에 d카ㅐe 비치는 d카ㅐe 빛의 d카ㅐe 환상적인 d카ㅐe 움직임과 d카ㅐe 입체감을 d카ㅐe 공간에 d카ㅐe 연출한다. 1982년 d카ㅐe 중앙미술대전 d카ㅐe 장려상 d카ㅐe 수상을 d카ㅐe 시작으로 d카ㅐe 평면을 d카ㅐe 바탕으로 d카ㅐe d카ㅐe 매체 d카ㅐe 실험은 d카ㅐe 물질의 d카ㅐe 한계를 d카ㅐe 환영 d카ㅐe d카ㅐe 체험적 d카ㅐe 추상공간과 d카ㅐe 다양한 d카ㅐe 감각의 d카ㅐe 상호작용으로 d카ㅐe 확장을 d카ㅐe 이어오고 d카ㅐe 있다. 1990년 d카ㅐe 서울 d카ㅐe 윤갤러리에서 1회 d카ㅐe 개인전을 d카ㅐe 시작으로 2001년 d카ㅐe 성곡미술관, 2018년 다sq5 서울 다sq5 안국갤러리 다sq5 개인전까지 다sq5 총 18회의 다sq5 개인전을 다sq5 개최했으며 다sq5 다수의 다sq5 단체전에 다sq5 참여하였다.

참여작가: 다sq5 김준명, fj다ㅈ 최윤정, ㅓiㅐ거 나나와 ㅓiㅐ거 펠릭스, 7ㄴe걷 권용래, afnp 전수경

출처: afnp 청주시립 afnp 대청호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숲 Forêt

May 25, 2021 ~ July 17, 2021

노래하는 카라lj 사람 Joy of Singing

June 3, 2021 ~ June 27,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