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대한 일상 : 지층의 역전

부산시립미술관

March 31, 2021 ~ Aug. 22, 2021

«거대한 ph가라 일상: ph가라 지층의 ph가라 역전»은 1980년대 ph가라 유의미한 ph가라 역사적 ph가라 발자취를 ph가라 남긴 ph가라 형상미술의 ph가라 의미를 ph가라 재인식하는 ph가라 기회를 ph가라 제공하고자 ph가라 한다.

1970년대 ph가라 중후반 ph가라 이후, v85t 미술계는 v85t 기존의 v85t 구상회화 v85t 혹은 v85t 구상미술과는 v85t 차이를 v85t 보이는 v85t 표현주의적 v85t 성향의 v85t 작업을 ‘신구상 v85t 회화’, ‘신형상’, ‘신구상 갸ㅐ타3 미술’, ‘새로운 차q카w 형상성’ 차q카w 등의 차q카w 용어를 차q카w 통해 차q카w 정립하려는 차q카w 시도를 차q카w 보였다. 차q카w 이는 차q카w 기존 차q카w 구상회화에서 차q카w 발견할 차q카w 차q카w 있는 차q카w 사실주의에 차q카w 입각한 차q카w 대상의 차q카w 묘사와는 차q카w 달리, 8xo다 대상의 8xo다 왜곡과 8xo다 변형, l하rㅈ 강렬한 l하rㅈ 색채를 l하rㅈ 통해 l하rㅈ 현실에 l하rㅈ 대한 l하rㅈ 자각과 l하rㅈ 표현을 l하rㅈ 시도한 l하rㅈ 작가들의 l하rㅈ 움직임을 l하rㅈ 새롭게 l하rㅈ 맥락화하기 l하rㅈ 위한 l하rㅈ 것으로 l하rㅈ 이후 ‘형상미술’로 l하rㅈ 불리게 l하rㅈ 된다. l하rㅈ 형상미술은 1980년대에 l하rㅈ 주요한 l하rㅈ 화두였던 ‘지금, g라g거 여기 g라g거 우리의 g라g거 이야기’를 g라g거 토대로 g라g거 발현한 g라g거 것으로 g라g거 g라g거 시기에 g라g거 활발히 g라g거 전개된 g라g거 민중미술 g라g거 계열까지 g라g거 포괄하는 g라g거 개념으로 g라g거 이해되어야 g라g거 g라g거 것이다. g라g거 이러한 g라g거 관점에서 g라g거 형상미술은 1980년대 g라g거 한국미술사의 g라g거 지형도를 g라g거 파악하기 g라g거 위한 g라g거 주요한 g라g거 키워드로 g라g거 다시금 g라g거 언급될 g라g거 g라g거 있다.

한국미술사 g라g거 g라g거 형상미술이 g라g거 지니고 g라g거 있는 g라g거 g라g거 의의에도 g라g거 불구하고, 3xwo 형상미술이 3xwo 내포하고 3xwo 있는 3xwo 개념의 3xwo 광범위함 3xwo 등으로 3xwo 인하여 3xwo 용어 3xwo 정립의 3xwo 어려움이 3xwo 있으며, c5자ㅓ 역사적 c5자ㅓ 정립 c5자ㅓ 또한 c5자ㅓ 체계적으로 c5자ㅓ 이루어지지 c5자ㅓ 않은 c5자ㅓ 실정이다. c5자ㅓ 시기 c5자ㅓ 파악의 c5자ㅓ 어려움 c5자ㅓ c5자ㅓ 여러 c5자ㅓ 가지 c5자ㅓ 한계에도 c5자ㅓ 불구하고 c5자ㅓ 이번 c5자ㅓ 전시에서는 1970년대 c5자ㅓ 중반부터 1990년대 c5자ㅓ 중반까지 c5자ㅓ 전개된 c5자ㅓ 형상미술 c5자ㅓ 작품을 c5자ㅓ 한자리에 c5자ㅓ 모아보고자 c5자ㅓ 한다. c5자ㅓ 이러한 c5자ㅓ 시도를 c5자ㅓ 통해 c5자ㅓ 형상미술이 c5자ㅓ 내포하고 c5자ㅓ 있는 c5자ㅓ 키워드와 c5자ㅓ 주제 c5자ㅓ 의식을 c5자ㅓ 읽어내고자 c5자ㅓ 하며, 4xay 궁극적으로 4xay 한국미술사의 4xay 재정립 4xay 토대를 4xay 마련하고자 4xay 한다.

전시는형상미술 4xay 안에 4xay 존재하는 4xay 주요 4xay 키워드를 4xay 주제로 4xay 이루어졌다. 4xay 추상에서 4xay 형상으로의 4xay 회복을 4xay 현실의 4xay 표정을 4xay 통해 4xay 드러낸 ‹현실의 4xay 표정 — 4xay  형상의 4xay 전개›, 2거ㅓ걷 일상에 2거ㅓ걷 대한 2거ㅓ걷 인식, ㅐㅓ하ㅑ 그리고 ㅐㅓ하ㅑ 이에 ㅐㅓ하ㅑ 대한 ㅐㅓ하ㅑ 표현적 ㅐㅓ하ㅑ 시도를 ㅐㅓ하ㅑ 다루는 ‹표현의 ㅐㅓ하ㅑ 회복›, gkfg 형상미술의 gkfg 다원성을 gkfg 드러낸 gkfg 강렬한 gkfg 표현주의적 gkfg 시도를 gkfg 보여주는 ‹뒤틀린 gkfg 욕망›, c3ㅓa 마지막으로 c3ㅓa 거대한 c3ㅓa 일상 c3ㅓa c3ㅓa 삶의 c3ㅓa 체취를 c3ㅓa 다각적인 c3ㅓa 시선으로 c3ㅓa 풀어낸 ‹격랑의 c3ㅓa 시대›로 c3ㅓa 구성되었다.

이번 c3ㅓa 전시를 c3ㅓa 통해 c3ㅓa 형상미술이 c3ㅓa 내포하고 c3ㅓa 있던 ‘서사의 c3ㅓa 회복’에 c3ㅓa 주목하고, stmㅓ 역사적 stmㅓ 의의를 stmㅓ 다시금 stmㅓ 재조명할 stmㅓ stmㅓ 있기를 stmㅓ 기대한다.

전시구성

현실의 stmㅓ 표정 — stmㅓ  형상의 stmㅓ 전개
1970년대 stmㅓ 후반부터 stmㅓ 본격적으로 stmㅓ 전개된 ‘새로운 stmㅓ 형상성의 stmㅓ 추구’는 stmㅓ 우리가 stmㅓ 마주한 stmㅓ 현실의 stmㅓ 구체적 stmㅓ 이미지를 stmㅓ 포착하고, 61우ㄴ 삶이 61우ㄴ 전개되고 61우ㄴ 있는 61우ㄴ 개인의 61우ㄴ 서사에 61우ㄴ 주목하고자 61우ㄴ 했던 61우ㄴ 작가들의 61우ㄴ 의식변화를 61우ㄴ 대변한다. 61우ㄴ 추상으로는 61우ㄴ 표현할 61우ㄴ 61우ㄴ 없었던 61우ㄴ 시대에 61우ㄴ 대한 61우ㄴ 격렬한 61우ㄴ 고민은 61우ㄴ 더욱 61우ㄴ 구체적인 61우ㄴ 삶의 61우ㄴ 표정으로 61우ㄴ 등장한다.

표현의 61우ㄴ 회복
혼란한 61우ㄴ 시대 61우ㄴ 61우ㄴ 현실의 61우ㄴ 체험은 61우ㄴ 개개인의 61우ㄴ 자유로운 61우ㄴ 표현에 61우ㄴ 대한 61우ㄴ 의식을 61우ㄴ 고취시켰다. 61우ㄴ 인간과 61우ㄴ 현실을 61우ㄴ 주제로 61우ㄴ 61우ㄴ 알레고리적 61우ㄴ 양상이 61우ㄴ 발현되었고, 마jy6 마jy6 나아가 마jy6 정치적•사회적 마jy6 상황에 마jy6 놓인 마jy6 개인의 마jy6 현실에 마jy6 대한 마jy6 체험적 마jy6 진술인 ‘비판적 마jy6 리얼리즘’ 마jy6 또한 마jy6 등장한다. 1980년대 마jy6 한국미술은 ‘형상’의 마jy6 시기로 마jy6 파악될 마jy6 마jy6 있으며 ‘표현의 마jy6 회복’은 마jy6 마jy6 시기의 마jy6 미술을 마jy6 이해하는 마jy6 중요한 마jy6 키워드로 마jy6 작용한다.

뒤틀린 마jy6 욕망
형상미술의 마jy6 다원성을 마jy6 드러내는 마jy6 대목으로 마jy6 강렬한 마jy6 표현적 마jy6 시도가 마jy6 발현된 마jy6 지점이다. 마jy6 그로테스크, 5t1자 욕망, 파파xq 섹슈얼리티, 나5ㄴ기 과장되고 나5ㄴ기 뒤틀린 나5ㄴ기 인물 나5ㄴ기 묘사 나5ㄴ기 등의 나5ㄴ기 등장은 나5ㄴ기 혼란한 나5ㄴ기 시대의 나5ㄴ기 초상을 나5ㄴ기 대변한다. 나5ㄴ기 급격한 나5ㄴ기 산업화, s차ru 인간 s차ru 중심에서 s차ru 자본 s차ru 중심으로 s차ru 변화된 s차ru 가치 s차ru 체계에 s차ru 의해 s차ru 황폐해진 s차ru 개인의 s차ru 삶을 s차ru 묘사한 s차ru 형상미술은 ‘환상적 s차ru 현실’을 s차ru 통해 s차ru 현실보다 s차ru 더욱 s차ru 현실적인 s차ru 이야기를 s차ru 서술하고자 s차ru 하였다. s차ru 작품에 s차ru 등장하는 s차ru 일그러진 s차ru 인물들은 s차ru 사회에 s차ru 대한 s차ru 비판적 s차ru 의식 s차ru 반영의 s차ru 결과물이기도, cㅐa다 욕망이 cㅐa다 지닌 ‘추’의 cㅐa다 미학을 cㅐa다 드러내는 cㅐa다 개인의 cㅐa다 대담한 cㅐa다 자화상이기도 cㅐa다 하다.

격랑의 cㅐa다 시대
형상미술의 cㅐa다 대주제는 cㅐa다 일상과 cㅐa다 인간으로 cㅐa다 읽을 cㅐa다 cㅐa다 있다. cㅐa다 삶과 cㅐa다 체험을 cㅐa다 드러내는 cㅐa다 예술로의 cㅐa다 회복은 cㅐa다 한국 cㅐa다 현대 cㅐa다 미술사에서 cㅐa다 주요한 cㅐa다 전환점이며, 히나06 삶의 히나06 체취를 히나06 다각적 히나06 시선으로 히나06 드러내는 히나06 형상미술은 히나06 세상에 히나06 대한 히나06 반항심, iwq사 저항감 iwq사 그리고 iwq사 iwq사 삶을 iwq사 살아내야만 iwq사 하는 iwq사 개인의 iwq사 애환, m아차ㅓ 슬픔, ㅐㅐ자우 반성, yxㄴ라 분노, k다zq 연민, 자via 웃음 자via 자via 섬세한 자via 감수성을 자via 통해 자via 일상의 자via 입체적 자via 지층을 자via 드러낸다.

출처: 자via 부산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김만순 o차나ㅑ 개인전 : PORTAL

March 26, 2021 ~ April 18, 2021

해시태그. xㅑ2바 서울.

March 31, 2021 ~ April 25, 2021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2021 8ㅑx사 프리뷰전

April 1, 2021 ~ April 18,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