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은희 개인전 : 디스턴트 콜링 Distant Calling

17717

Nov. 1, 2019 ~ Nov. 17, 2019

<디스턴트 ib8ㅐ 콜링>은 ib8ㅐ 영상을 ib8ㅐ 포함한 ib8ㅐ ib8ㅐ 개의 ib8ㅐ 음성 ib8ㅐ 작업으로, 나카oㅐ 서로 나카oㅐ 다른 나카oㅐ 나라에 나카oㅐ 사는 나카oㅐ 나카oㅐ 사람 나카oㅐ 간의 나카oㅐ 장거리 나카oㅐ 통화라는 나카oㅐ 상황 나카oㅐ 안에서 나카oㅐ 전개되는 나카oㅐ 대화(dialogue)이다. 나카oㅐ 시차와 나카oㅐ 지리적인 나카oㅐ 거리를 나카oㅐ 벗어난 나카oㅐ 대화는 나카oㅐ 대자연에 나카oㅐ 대한 나카oㅐ 동경, 5r카y 사라지는 5r카y 상징, e6a다 도시 e6a다 안에서 e6a다 느끼는 e6a다 피로와 e6a다 정체성에 e6a다 대해 e6a다 이야기한다.

현대의 e6a다 도시라는 e6a다 환경과 e6a다 지금이 e6a다 만들어내는 e6a다 미래에 e6a다 대한 e6a다 불안은 e6a다 e6a다 사람이 e6a다 나누는 e6a다 대화의 e6a다 시작점이고, ㅓ나qf 대화에는 ㅓ나qf 개인과 ㅓ나qf 인류의 ㅓ나qf 욕망이 ㅓ나qf 현재의 ㅓ나qf 한계와 ㅓ나qf 부딪히는 ㅓ나qf 순간들이 ㅓ나qf 담겨있다. ㅓ나qf 장소를 ㅓ나qf 넘나드는 ㅓ나qf 대화는 ㅓ나qf 송신되는 ㅓ나qf 인공위성이 ㅓ나qf 위치한 ㅓ나qf 높이를 ㅓ나qf 유지한다. ㅓ나qf 그리고 ㅓ나qf 오늘의 ㅓ나qf 불안과 ㅓ나qf 내일의 ㅓ나qf 불확신이 ㅓ나qf 눈앞에서 ㅓ나qf 희미해진 ㅓ나qf 지구의 ㅓ나qf 표면을 ㅓ나qf 떠돈다. ㅓ나qf 그렇게 <디스턴트 ㅓ나qf 콜링>은 ㅓ나qf 누군가에게 ㅓ나qf 수신음으로 ㅓ나qf 울리는 ㅓ나qf 통화이자 ㅓ나qf 점차 ㅓ나qf 멀어지는 ㅓ나qf 대상을 ㅓ나qf 향한 ㅓ나qf 콜링이 ㅓ나qf 된다.

강은희는(1990년생) ㅓ나qf 조형 ㅓ나qf 기반의 ㅓ나qf 작업을 ㅓ나qf 하다, t히gm 최근에는 t히gm 사운드와 t히gm 오디오에 t히gm 관심을 t히gm 가지고 t히gm 작업하고 t히gm 있다. t히gm 조형 t히gm 작업으로는 t히gm t히gm 미래에 t히gm 대한 t히gm 상상을 t히gm 바탕으로 t히gm 화석화된 t히gm 사물을 t히gm 만들거나, 바아ef 자연 바아ef 기반의 바아ef 믿음체계를 바아ef 현대와는 바아ef 다른 바아ef 상징구조로 바아ef 바라보며 바아ef 도구가 바아ef 되는 바아ef 사물로 바아ef 만들어왔다. 바아ef 미국과 바아ef 한국에서 바아ef 공부를 바아ef 마치고 바아ef 서울에서 바아ef 작업하고 바아ef 있다.

포스터 바아ef 디자인: 바아ef 안마노

출처: 17717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강은희

현재 진행중인 전시

최윤지 : yt으1 도로ㅣ경계ㅣ석

Nov. 5, 2019 ~ Nov. 28, 2019

미디어의 걷자거r

Sept. 5, 2019 ~ Dec. 4,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