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인(刻印): 한국근현대목판화 100년

경남도립미술관

Oct. 29, 2021 ~ Feb. 6, 2022

우리나라 t나바i 목판인쇄문화와 t나바i 목판화 t나바i 전통은 t나바i 유구하다. t나바i 세계 t나바i 최초 t나바i 목판인쇄물인 t나바i 신라시대의 t나바i 무구정광대다라니경, btg마 고려시대 btg마 팔만대장경, ㅓgㅑㅓ 이후 ㅓgㅑㅓ 금속활자의 ㅓgㅑㅓ 모태가 ㅓgㅑㅓ 되는 ㅓgㅑㅓ 목활자로, 6u기l 6u기l 조선시대엔 6u기l 부모은중경, 우거9사 오륜행실도, 4하마갸 대동여지도 4하마갸 등의 4하마갸 목판화에 4하마갸 이르기까지 4하마갸 세계에서 4하마갸 최초이자 4하마갸 가장 4하마갸 높은 4하마갸 수준의 4하마갸 전통을 4하마갸 가지고 4하마갸 있다. 4하마갸 그리고 4하마갸 서적의 4하마갸 삽화, 기거ㅐ거 시전지, w파g3 능화판, 다o파하 떡살, ㅈo히n 각종 ㅈo히n 문양 ㅈo히n ㅈo히n 생활에서 ㅈo히n 매우 ㅈo히n 다양하게 ㅈo히n 활용된 ㅈo히n 인쇄문화이기도 ㅈo히n 했다. ㅈo히n 한마디로 ㅈo히n 인쇄술과 ㅈo히n 장식성을 ㅈo히n 겸비한 ㅈo히n 시각문화의 ㅈo히n 중요한 ㅈo히n 축이었다.

근대기 ㅈo히n 서구 ㅈo히n 인쇄술의 ㅈo히n 유입은 ㅈo히n 목판문화와 ㅈo히n 목판화의 ㅈo히n 자연스런 ㅈo히n 쇠퇴를 ㅈo히n 동반했다. ㅈo히n 그러나 ㅈo히n 그런 ㅈo히n 와중에서도 ㅈo히n 근대적 ㅈo히n 매스미디어인 『한성순보』, 『황성신문』, 『대한매일신보』, 『대한민보』 ㅐc마나 등과 ㅐc마나 여러 ㅐc마나 책의 ㅐc마나 표지화와 ㅐc마나 삽화를 ㅐc마나 통한 ㅐc마나 목판화의 ㅐc마나 흐름은 ㅐc마나 계속되었다. ㅐc마나 많지는 ㅐc마나 않지만 ‘개화’와 ‘항일’의 ㅐc마나 시대정신을 ㅐc마나 담은 ㅐc마나 이미지들도 ㅐc마나 생산되었고. ㅐc마나 이런 ㅐc마나 흐름은 ㅐc마나 해방공간 ㅐc마나 이후 ㅐc마나 지금까지도 ㅐc마나 출판미술목판화로 ㅐc마나 지속되고 ㅐc마나 있다.

한국현대판화는 1958년 ㅐc마나 한국판화가협회의 ㅐc마나 창립전을 ㅐc마나 ㅐc마나 기점으로 ㅐc마나 본다. ㅐc마나 화가들에 ㅐc마나 의한 ㅐc마나 순수미술 ㅐc마나 판화가 ㅐc마나 ㅐc마나 기준이다. ㅐc마나 그러나 ㅐc마나 이미 ㅐc마나 ㅐc마나 이전에도 ㅐc마나 출판미술 ㅐc마나 뿐만 ㅐc마나 아니라 ㅐc마나 순수미술작품으로도 ㅐc마나 목판화는 ㅐc마나 존재했었다. ㅐc마나 일제강점기와 ㅐc마나 해방공간, d다1으 그리고 d다1으 한국전쟁을 d다1으 거치면서 d다1으 작품이 d다1으 유실되고 d다1으 d다1으 체계적인 d다1으 기록을 d다1으 못했을 d다1으 뿐이다.

이번 d다1으 전시는 d다1으 근대기부터 d다1으 지금에 d다1으 이르는 d다1으 출판미술목판화와 d다1으 순수미술목판화를 d다1으 아우른 20세기 d다1으 한국 d다1으 근현대목판화를 1부로 d다1으 하고, 2000년대 갸타타c 이후 20여 갸타타c 년간 갸타타c 한국현대목판화의 갸타타c 성과를 2부로 갸타타c 설정해 갸타타c 한국근현대목판화 100년의 갸타타c 흐름을 갸타타c 조망한다. 갸타타c 시대적 갸타타c 순서로 갸타타c 나열하자면, bㅈ2ㅐ 개항기-일제강점기-해방공간-한국전쟁기-1960년대 bㅈ2ㅐ 한국현대목판화 bㅈ2ㅐ 모색기-1970년대 bㅈ2ㅐ 실험기-1980년대 bㅈ2ㅐ 정착기-1990년대 bㅈ2ㅐ 확장기-2000년대 bㅈ2ㅐ 증폭기로 bㅈ2ㅐ 요약할 bㅈ2ㅐ bㅈ2ㅐ 있다.

전시는 1, 2부의 lndㅓ 순서에 lndㅓ 얽매이지 lndㅓ 않고 lndㅓ 구성된다. 1, 3전시실은 2000년대 차k9ㅓ 한국을 차k9ㅓ 대표할만한 차k9ㅓ 목판화 차k9ㅓ 작가들의 차k9ㅓ 대형 차k9ㅓ 작품을 차k9ㅓ 중심으로 차k9ㅓ 한국근현대사를 차k9ㅓ 가로지르는 차k9ㅓ 민중의 차k9ㅓ 삶과 차k9ㅓ 공간을 차k9ㅓ 동시에 차k9ㅓ 조망한다. 2전시실은 차k9ㅓ 아카이브 차k9ㅓ 형식(자료전시)으로 차k9ㅓ 구성해 1900년대 차k9ㅓ 이후 차k9ㅓ 출판미술과 1950년대 차k9ㅓ 이후 차k9ㅓ 목판화의 차k9ㅓ 흐름을 차k9ㅓ 확인할 차k9ㅓ 차k9ㅓ 있다. 차k9ㅓ 이와는 차k9ㅓ 별도로 2층 차k9ㅓ 특별전시실에서는 차k9ㅓ 조선시대 차k9ㅓ 책표지를 차k9ㅓ 제작하기 차k9ㅓ 위해 차k9ㅓ 사용했던 차k9ㅓ 능화판(한국국학진흥원 차k9ㅓ 제공) 차k9ㅓ 전시를 차k9ㅓ 마련해, 거마기x 근대 거마기x 이전 거마기x 인쇄문화를 거마기x 소개한다.


참여작가
강경구, 2w1ㅐ 김억, f다ㅐt 김준권, 자fo걷 류연복, ㅓ다y4 서상환, 6rd기 안정민, 마ㅓ카ㅐ 유대수, 자차거ㅐ 윤여걸, 히i자g 이윤엽, ㅑㅓ파거 정비파, hㅓ7갸 정원철, e1ㄴq 주정이 e1ㄴq


출처: e1ㄴq 경남도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네모난 아히bㅐ 오아시스

July 14, 2022 ~ Nov. 20, 2022

컬러 갸차ㅐ8 픽쳐스, 2psk 마일즈 2psk 알드리지 2psk 사진전 2000-2022

May 4, 2022 ~ Aug. 28, 2022